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수도권, 내일 오후부터 비나 눈

공유
0

수도권, 내일 오후부터 비나 눈

내일 오후부터 일부 지역서 비나 눈소식 서울 최저 기온 -9도

출근길 바쁜 걸음 중인 시민. 사진=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출근길 바쁜 걸음 중인 시민. 사진=뉴시스
월요일인 오는 17일 수도권과 일부 지역은 오후부터 비나 눈소식이 있겠다. 아침 기온이 크게 떨어지면서 강추위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16일 "내일 오후 3시부터 오후 6시 사이 수도권과 강원영서, 충남권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충북과 경북북부내륙, 전북은 오후 3시~6시 사이부터 내리기 시작한 눈이 저녁 6~9시까지 이어지겠다.

이번 눈은 눈구름이 빠르게 이동하면서 1~2시간 내외로 짧은 시간 동안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내일 저녁 9시부터 모레 18일 새벽 사이 제주도에는 비나 눈이 올 것으로 전망된다.

17일 강원영서와 충북에서의 예상 적설량은 1cm 강수량은 1mm 내외다. 수도권과 충남권, 전북, 경북북부내륙, 서해5도는 같은 기간 1cm 미만의 눈, 1mm의 비가 내릴 가능성이 크다.
울릉도와 독도는 18일까지 1~5cm의 눈, 5mm 미만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같은 기간 산지를 제외한 제주도의 예상 적설량은 1cm 미만, 예상 강수량은 1mm 미만이다.

북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해 경기북부와 강원산지, 내륙은 아침 기온이 -15도 이하로 떨어지겠다. 그밖의 전북북동부, 경북북부도 기온이 -10도 이하로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17일 아침 최저 기온은 -15~-1도, 낮 최고기온은 -3~7도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9도, 인천 -7도, 수원 -9도, 춘천 -13도, 대관령 -15도, 강릉 -4도, 청주 -7도, 대전 -7도, 전주 -5도, 광주 -4도, 대구 -6도, 부산 -2도, 제주 3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도, 인천 0도, 수원 0도, 춘천 -1도, 대관령 -5도, 강릉 3도, 청주 2도, 대전 3도, 전주 3도, 광주 5도, 대구 4도, 부산 7도, 제주 8도다.

내일 오후부터 모레 새벽 사이 충남서해안에는 바람이 초속 10~16m, 순간풍속 초속 20m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

같은 기간 서해중부해상과 서해남부북쪽먼바다, 동해남부남쪽먼바다에는 바람이 초속 8~18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4.0m로 매우 높게 일 수 있다.

건조특보가 발효된 서울과 일부 경기내륙, 강원영동, 경상권, 일부 전남동부를 중심으로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고, 그 밖의 지역도 대기가 건조할 것으로 보인다.

원활한 대기확산의 영향으로 대기 상태는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오간다.


이창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lug109@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