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쌍용건설, 리모델링 신기술 특허 등록…1위 굳힌다

공유
0

쌍용건설, 리모델링 신기술 특허 등록…1위 굳힌다

‘파일 지지력 측정 위한 기존골조 활용 공법’ 특허
리모델링 관련 특허기술 8개 보유…업계 최다

쌍용건설이 시공 중인 서울 송파구 오금아남 리모델링 아파트 공사 현장. 사진=쌍용건설이미지 확대보기
쌍용건설이 시공 중인 서울 송파구 오금아남 리모델링 아파트 공사 현장. 사진=쌍용건설
리모델링 준공실적 1위인 쌍용건설이 최근 다수 리모델링 관련 특허 등록을 완료하며 후발 주자들과 격차를 벌리고 있다.

쌍용건설은 최근 ‘기존파일 지지력 확인을 위한 기존골조를 이용한 시험 공법’을 업계 최초로 개발,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고 7일 밝혔다.

이 공법은 리모델링 안전진단을 위해 필수적인 기존 파일(건물을 받치는 말뚝)의 내력 측정 시 파일의 중간 단면을 자르고, 그 공간에 유압기를 설치해 내력을 측정하는 것으로 기존공법 대비 비용과 기간을 절반 이상 감축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의 기둥 주변에 구조물을 설치해 내력을 측정하는 반력체 설치공법은 철골제작비를 포함해 파일당 검증 비용이 약 600만 원이 소요되는 반면, 이 공법은 철골설치가 필요 없고 기둥당 측정비용도 절반인 약 300만 원에 불과하다. 검증 기간도 기존의 절반이면 된다.
쌍용건설은 “내력 검사를 위해 단면을 자른 파일 복원 시 잘라낸 공간에 관을 씌워 철근과 콘크리트를 채워 넣음으로써 안정성까지 높여주는 ‘일석삼조’의 효과까지 얻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기존 파일 지지력 확인을 위한 기존골조를 이용한 시험공법' 특허 이미지. 자료=쌍용건설이미지 확대보기
'기존 파일 지지력 확인을 위한 기존골조를 이용한 시험공법' 특허 이미지. 자료=쌍용건설


쌍용건설은 리모델링 업계에서 압도적으로 많은 특허와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번 특허 외에도 ▲무진동 암반파쇄기의 수평 굴착작업용 브라켓 장치 ▲공동주택 리모델링에서의 기둥 개설공법 ▲엘리베이터 지하층 연장운행을 위한 공동부 시공방법 ▲댐퍼를 이용한 지진 구조안전성 확보 ▲마이크로 파일을 이용한 개량형 언더피닝 공법 ▲소구경말뚝 및 하중전이프레임을 이용한 벽체존치 건축물 리모델링 ▲리모델링 시 공동주택의 단열완충재 바닥 시공방법 등 총 8건의 특허기술을 보유 중이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현재 시공 중인 서울 송파구 오금아남 리모델링 아파트에 특허 공법을 적용해 초기 사업비용과 공기를 크게 줄일 수 있었다”며 “향후 리모델링 시장에서 초격차 1위를 굳히고 차별화된 기술력을 확보하기 위해 기술개발에 적극 투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