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선교 의원, 여주‧양평 2022년도 국비예산 3,520억원 확보

공유
0

김선교 의원, 여주‧양평 2022년도 국비예산 3,520억원 확보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국민의 힘 김선교 의원
2022년도 여주시와 양평군 주요 국비 사업 예산이 국회에서 3,520억원이 확정됐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김선교 의원(국민의힘, 여주‧양평)에 따르면, 3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2022년도 여주·양평 관련 주요 국비사업 예산이 3,520억원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여주시의 주요 사업별로는 국토교통부 SOC 사업인 성남~장호원 6-1 국도건설 127.1억원, 이천 장호원~여주 가남 국도건설 168.6억원, 여주~원주 복선전철 예산 430억원 등으로 확정됐다.

또한 환경부 소관 사업으로는 노후 상수관망 정비사업에 45.3억원, 금사·점동 하수관로 정비사업 31.7억원, 오학과 점봉 하수관로 신설사업에 22.2억원, 상대 농어촌마을 하수도 정비사업에 10.4억원, 상교마을 및 도전마을 농어촌마을 하수도 정비사업에 35.4억원의 예산이 확정됐다.

농림축산식품부 소관 사업으로는 농촌신활력플러스(여주시) 14.7억원, 다목적농촌용수개발사업(점동지구, 북내지구) 240억원 등이 확정됐으며, 이외, 행정안전부 소관 사업 오학 자연재해위험 개선지구 정비에 11억원, 문화체육관광부 소관 사업 여주 역세권 학교시설 복합화에 13.8억원, 교동 생활밀착형국민체육센터에 18억원과 문화재청 소관의 문화재 보수정비에 12.0억원, 경찰청 소관 여주경찰서 재건축에 80.0억원이 확정됐다.

한편 양평군의 주요 사업별로는 서울~양평 고속도로 타당성 조사에 20.6억원, 화도~양평 고속도로 건설 279억원, 양평~이천 고속도로건설에 1,122억원, 양평 강하~강상 국지도 건설 2.8억원 등으로 확정됐다.

농식품부 소관 사업에는 양평군 전역을 대상으로 농촌신활력플러스 사업에 14.7억원, 개군면 기초생활거점 조성 10.9억원 등을 확정했으며, 환경부 소관 사업으로는 국수 및 양동하수처리장 신설사업에 63.7억원, 용문하수처리장 증설사업 44.5억원, 양평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 17.3억원, 양평 분산형 용수공급체계 구축사업 21.9억원, 양평(2단계) 하수관로 정비사업에 38.7억원 등으로 확정됐다.

이외 문체부 소관 사업의 양평 도서문화센터 건립에 40억원, 행안부 소관 사업인 양평 우회도로 교통 환경개선 사업에 18억원, 경찰청 소관 사업인 양평경찰서 재건축 67.7억원 등을 확정했다.

또한 개군대신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 여주통합정수장 위생관리 개선 사업, 흥천~이천간 국지도 70호선 확포장 사업, 양평 상원사 철조여래좌상 보호각 개축공사, 옥천파출소 재건축 설계비, 서종파출소 재건축 설계비 등 당초 정부안에 포함되지 않았던 신규 사업이 국회 심의과정 중에 대거 반영됐다.

이는 김 의원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 조정소위 위원을 겸임하면서 그 역량이 십분 발휘된 결과라는 평가다.

이와 관련 김 의원은 "총액사업으로 반영된 국도37호선 여주~양평 4차로 확장공사 타당성 조사 및 기본설계 사업 등이 12월중에 최종 확정되면, 여주‧양평 관련 인프라 사업이 역대 최대의 예산을 확정하게되는 셈이라"며, "늘 한결같은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시는 여주‧양평 주민 여러분과 예산을 확정하는데 함께 적극적으로 애써주신 여주시와 양평군 공직자들에게 감사하다"고 밝혔다.


문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h690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