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에쓰오일, 전기차 전용 윤활유 '에쓰오일 세븐 EV' 출시

공유
0

에쓰오일, 전기차 전용 윤활유 '에쓰오일 세븐 EV' 출시

지난해 전기차 전용 윤활유 4종 개발 끝내…연내 국내 시판 예정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에쓰오일은 전기자동차 전용 윤활유 브랜드 '에쓰오일 세븐 EV'를 26일 출시했다. 사진=에쓰오일
에쓰오일(S-OIL)이 전기자동차 전용 윤활유 브랜드 ‘에쓰오일 세븐 EV’를 내놓는다고 26일 밝혔다.

세븐 EV는 다양한 전기차용 윤활유 제품들의 대표 라인업(제품군) 명칭이다. 에쓰오일은 올해 안에 하이브리드 차량 엔진 전용 윤활유의 국내 판매를 시작으로 액슬(Axle) 오일 등 기타 전기차 전용 제품들도 차례대로 선보일 에정이다.

에쓰오일은 윤활유를 개발하기 위해 서울 마곡 기술개발센터를 두고 친환경 자동차 시장 확대에 나서고 있다.
이에 따라 에쓰오일은 지난해 초 하이브리드 차량과 전기자동차(BEV) 변속기와 감속기에 최적화된 윤활유 4종 개발을 끝냈다. 이를 계기로 에쓰오일은 올해부터 국내 최대 완성차 업체가 신규 생산하고 있는 전기차에 전용 윤활유를 공급하고 있다.

에쓰오일은 하루 4만4700배럴의 윤활기유(윤활유 원료) 를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 국제 품질등급(그룹Ⅰ~Ⅲ)에 따른 윤활기유를 모두 생산하는 에쓰오일은 단일 공장 기준으로 세계 최대 규모다.

윤활유 개발을 위한 별도의 기술 연구개발(R&D) 센터도 갖췄다.

회사 관계자는 "전기차 윤활유 제품의 개발과 친환경 용기 제작 등을 통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적극 실천해 나가고 있다"며 "전기차 기술 발전에 다양한 윤활유를 추가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