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제네시스 GV70, '올해의 SUV'로 뽑혀

공유
0

제네시스 GV70, '올해의 SUV'로 뽑혀

모터트렌드 선정...한국차, '텔루라이드' 이어 두 번째 SUV상 거머줘
탄탄한 성능에 편안한 승차감까지..매력적인 선택지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제네시스 GV70 모습.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70'이 미국에서 제품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로이터 통신 등 외신은 20일(현지시간) GV70이 미국 최고 자동차 전문지 '모터트렌드'로부터 '2022년 올해의 SUV'에 선정됐다고 보도했다.

2020년에는 기아 SUV '텔루라이드'가 '올해의 SUV'로 최종 선정돼 한국 브랜드의 SUV 선정된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2022년 올해 SUV 평가는 35개 차종을 대상으로 했다. 비교 테스트 등 안전, 효율성, 가치, 디자인 진보, 엔지니어링 우수성, 성능 완성도 등 6가지 핵심 사항을 면밀하게 분석해 이뤄졌다.
제네시스 GV70은 주행성능 분야에서 다이내믹한 주행성능과 편안한 주행감각 등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는 평가가 나온다.

21인치 휠을 옵션으로 선택하면 스타일과 주행 성능을 동시에 잡을 수 있으며 편안하면서도 스포티한 주행이 가능하다.

안전성은 9월 30일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 안전성 평가에서 최고 안전등급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SP+)'를 얻어 우수성을 검증받았다.

에드 로(Ed Loh) 모터트렌드 그룹 편집 책임자는 “제네시스 GV70에 올해의 SUV 상을 수여해 기쁘다"며,"GV70은 독창적인 디자인, 충분한 성능과 출력, 편안한 승차감 등 모든 면에서 탁월하다"고 평가했다.

미구엘 코티나 모터트렌드 편집자는 "GV70은 파격적이고 신선한 디자인으로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며 "일본이나 유럽·미국 차량과 다른 제네시스 만의 특색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