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10월 2주차, 돌아온 '원신', 이어지는 신작 '대공세'

공유
1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10월 2주차, 돌아온 '원신', 이어지는 신작 '대공세'

원신, 2.2 업데이트 힘입어 5위로 복귀
10월 들어 쏟아지는 韓中 모바일 신작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10월 15일 오후 5시 기준 구글 플레이스토어 게임 매출 순위. 사진=모바일인덱스
미호요 '원신'이 2.2 업데이트에 힘입어 구글 플레이스토어 매출 톱5에 복귀한 가운데 한국, 중국 게임사들이 연달아 신작을 쏟아내며 경쟁에 뛰어들고 있다.

카카오게임즈 '오딘: 발할라 라이징'과 엔씨소프트(NC) '리니지M', '리니지2M', '블레이드 앤 소울 2', 넷마블 '제2의 나라: 크로스 월드' 등 국산 MMORPG들은 한 주 동안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원신'은 지난달 말 1주년 관련 논란을 수습한 후 '타르탈리아' 복각 이벤트 등이 포함된 2.2 업데이트를 13일 단행, 4399게임즈 '기적의 검' 등을 제치고 다시 한 번 중국 게임 왕좌에 올랐다.

37게임즈 '히어로즈 테일즈', 웹젠 '뮤 아크엔젤2', 넷마블 '블레이드 앤 소울 레볼루션' 등은 '원신'에 밀려 한 계단씩 떨어졌다. 빌리빌리 신작 '미니어스'는 11위 자리를 지켰고 로블록스 코퍼레이션 '로블록스'는 1계단 오른 12위에 올랐다.

지난주 10위 릴리스게임즈 '라이즈 오브 킹덤즈'는 13위로 밀려났다. 데브시스터즈 '쿠키런: 킹덤', 웹젠 '뮤 아크엔젤' 등이 그 뒤를 따른 가운데 핀란드 스몰 자이언트 게임즈 '엠파이어 앤 퍼즐'이 16위로 오랜만에 톱20에 진입했다.

중국산 신작들이 37게임즈 '히어로즈 테일즈'처럼 톱10에 오르기 위해 연달아 도전장을 던지고 있다. 지난주 18위였던 유주게임즈 '인피니티 킹덤'은 25위로 밀려났으나 넷이즈 '아르미스'가 18위, 쥐요 인포메이션 테크놀로지 '요신: 구미호뎐'이 20위에 올라 그 자리를 대신했다.

연달아 문톤 '심포니 오브 에픽'이 14일 출시된 가운데 바이트댄스 MMO전략 '워해머 40000: 로스트 크루세이드', 요스타 도트RPG '깨어난 마녀', 창유 스포츠게임 '프리스타일2: 레볼루션 플라잉덩크', 파이브엑스 게임즈 RPG '아르미아: 운명의 신' 등도 출시를 앞두고 있다.

국내 게임사들 역시 신작을 준비하고 있다. 인포바인 '제4구역'은 18일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넥슨 '블루 아카이브'는 14일 사전 예약을 개시했다.


이원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ony92kr@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