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친환경 혁신 기술 한눈에'…삼성·LG전자 '2021 에너지대전' 참가

공유
0

'친환경 혁신 기술 한눈에'…삼성·LG전자 '2021 에너지대전' 참가

13일부터 15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열려

center
삼성전자 모델이 13~15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전시장에 마련된 삼성전자 전시관에서 '에너지 대상 및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에 선정된 '무풍 시스템에어컨 4웨이' 등 비스포크 홈 가전과 친환경 기술·에너지 절감 솔루션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와 LG전자가 13일부터 15일까지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참가해 친환경 기술과 에너지 절감 솔루션을 선보인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은 올해로 40회를 맞는 국내 최대 규모 에너지 전시회다. 이 행사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 에너지 관련 종합 전시회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올해 에너지 위너상'을 수상한 제품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고효율 에너지 기술을 소개하고 사용자 편의성과 에너지 절감까지 고려한 스마트홈·스마트빌딩 솔루션을 공개한다.

'비스포크 홈 존'은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달성한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인공지능(AI)'를 비롯해 비스포크 세탁기, 냉장고, 식기세척기 등 에너지 효율을 높인 비스포크 가전 13종을 내놓는다.

삼성전자는 집 안에서 사용하는 에너지를 관리하는 '스마트싱스 에너지' 코너도 별도로 마련했다. 또한 삼성전자는 한국전력과 한화큐셀, 국내 주요 건설사, 홈넷사 등과 가정 내 전자제품 전력 소비를 관리하고 태양광, 에너지저장장치(ESS)를 통해 전력을 자체 생산·사용하는 스마트싱스 에너지 시스템을 개발했다.

또한 '홈 솔루션(Home Solution) 존'은 무풍 갤러리 에어컨과 비스포크 무풍 벽걸이 와이드 등 디지털 인버터 기술을 적용해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한 '으뜸 효율 제품'을 통해 소비전력 절감과 동시에 24시간 쾌적 냉방을 제공하는 독보적인 무풍 기술을 소개하고 시스템 청정 환기 기능도 선보인다.

이강협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AI와 홈 IoT(사물인터넷)로 대표되는 차세대 가전 기술을 확대 적용하고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을 지속 발전시켜 왔다"며 "앞으로도 혁신 기술을 바탕으로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에너지 관리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center
LG전자 모델이 13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21 대한미국 에너지대전'에서 업계 최초로 'AI+' 인증을 받은 LG전자 시스템 에어컨 대표제품인 멀티브이(MULTI V)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하나로 폐기물을 줄인 친환경 전시관을 만들었다.

이를 통해 LG전자는 미래세대가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LG전자는 재사용할 수 있는 조립식 컨테이너와 폐목재 등 재활용 자재를 사용해 폐기물을 줄인 친환경 전시관을 조성했다. 전시관 조성에 사용된 컨테이너는 한국해비타트 등에 기증해 교육장, 쉼터 등으로 재활용할 계획이다.

LG전자 전시관에는 AI 모듈 'LG AI 엔진'을 갖춘 시스템 에어컨을 비롯해 주거용·업무용·교육용·상업용 시설 등 공간에 최적화한 에너지 토털 솔루션을 볼 수 있다. 'LG AI 엔진'을 장착한 에어컨은 실내 온도와 습도, 인원수, 활동량 등 상황 정보를 기반으로 실내 환경을 최적으로 유지하고 에너지를 절감한다.

LG전자는 시스템 에어컨의 친환경 포장재도 선보였다. 시스템 에어컨 실외기 포장에 사용하는 발포플라스틱은 기존 일회용 포장재와 달리 재사용할 수 있으면서도 완충 성능과 내구성이 높다.

이재성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환경을 생각하는 LG전자의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이 어떤 공간에서도 쾌적하게 생활하는 맞춤형 공조·에너지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