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물산-S-Oil 수소동맹,해외 수소·암모니아 프로젝트 발굴 나선다

공유
0

삼성물산-S-Oil 수소동맹,해외 수소·암모니아 프로젝트 발굴 나선다

수소연료전지, 친환경 바이오연료 신사업 개발

center
삼성물산 상사부문과 S-Oil은 17일 서울 마포구 S-Oil 사옥에서 '친환경 수소 및 바이오 연료 사업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삼성물산
삼성물산이 에쓰오일(S-OIL)과 손잡고 해외에서 수소 생산 프로젝트를 가동한다. 사우디아라비아 등에서 확보한 수소를 국내에 도입, 유통에도 나설 계획이다

삼성물산 상사부문과 S-Oil은 서울 마포구 S-Oil 사옥에서 '친환경 수소와 바이오 연료 사업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삼성물산과 에쓰오일은 해외 청정 수소·암모니아 생산 프로젝트를 발굴, 이들 연료를 도입하는 국내 인프라를 구축하는 데 협업한다. 연료전지 등 수소 활용 분야 사업과 친환경 바이오 연료 사업 개발 등 신사업 분야에서도 다각도로 협력하기로 했다.

삼성물산은 글로벌 네트워크와 해외 사업 역량을 바탕으로 해외 청정수소 생산 프로젝트 개발부터 이를 국내에 도입·활용하는 과정 전반의 사업 모델을 개발하고, 글로벌 시장 정보를 분석하는 역할을 맡는다.

국내 정유, 석유화학 설비를 갖춘 S-Oil은 인프라를 효과적으로 결합해 수소와 바이오 연료 사업 공동 개발에 나설 방침이다.

앞서 삼성물산은 남해화학, 한국가스공사 등과 손잡으며 수소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 달 남해화학, 한국남부발전과 해외 청정수소 도입 및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해으며 이달에는 한국가스공사, 현대로템 등과 함께 융복합 수소충전소 구축·운영을 위한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수소 외에도 태양광 등 신재생 에너지 개발 사업, 2차전지 소재 공급 등 친환경 분야 사업을 강화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파트너사들과 신규 사업을 지속 발굴해 성장 기반 마련과 사회적 기여 제고에 노력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