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카레이서 출신 사업가 서주원, 인풀루언스 김민영 감성 더해 골프웨어 론칭

공유
0

카레이서 출신 사업가 서주원, 인풀루언스 김민영 감성 더해 골프웨어 론칭

카레이서 출신으로 제이윈 코포레이션 대표인 서주원씨가 브리티쉬 헤리티지 감성의 골프웨어 '로드로아르(LORD LOAR)'를 론칭한다.

center
제이윈코퍼레이션이 론칭할 골프웨어 브랜드 '로드로아르' 골프웨어. 사진=제이윈코퍼레이션


제이윈코퍼레이션은 인플루언서인 부인 김민영 (유투브명 아옳이)의 감성과 카레이서의 감각을 더해 골프웨어 브랜드 '로드로아르'를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회사 측은 이달과 10월에는 오픈마켓(라이브방송)등에서 인플루언서를 통한 SNS마케팅, 온라인 중심의 판매를 통한 시범 론칭을 시작으로 내년 봄 상품 출시부터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제이윈 측은 "로드로아르 제품은 골프의 본고장인 영국 황실의 모티브를 가지고 젊은 라이프 스타일의 감성을 추구한다"면서 "스포티한 골프웨어에서 섬세하고 다양한 패션디테일을 녹여낸 헤리티지 클래식 라인을 강화한 MZ세대에 맞는 디자인 개발에 초점을 맞췄다"고 강조했다.

center
제이윈코퍼레이션이 론칭할 '로드로아르' 백. 사진=제이윈코퍼레이션


서주원 대표는 "현재 국내 골프인구는 700만 명으로 추정되며, 이중 3~4명중 1명은 20~30대로, 패션관련 기업들이 다양한 형태의 골프웨어 브랜드를 선보이고 있다"면서 "로드로아르도 이런 시장의 흐름에 따라 새로운 형태의 골프웨어를 내놓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상품브랜딩강화를위해 삼성물산 '빈폴' 등 다수의 브랜드 론칭과 운영 전문가인 권미화 상무를 영입해 MZ세대의 골프 감성을 극대화 표출 시킬 수 있는 별도의 디자인팀과 생산팀을 가동중이다.

권 상무는 "“로드로아르 브랜드의 특징은 퍼포먼스 골프웨어의 활동성과 필드 밖 일상의 자연스러움까지 공용될 수 있는 하이브리드 패션 웨어라는 점이고, 골프웨어의 기능성 원단으로 다양한 색감과 촉감, 감성있는 디자인등을 활용한 점이 타사 제품과는 차별화 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현직 카레이스팀 구단주 겸 감독, 선수로 활동하고 있는 서 대표는 연내 '로드로아르 골프단' 창단도 준비하고 있으며 내년 중국시장 진출 계획을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희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cklondon@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