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전자, 미국 프로 풋볼 마케팅 본격 나선다

공유
0

LG전자, 미국 프로 풋볼 마케팅 본격 나선다

미 NFL팀 ‘테네시 타이탄스’ 3년 간 공식 후원
타이탄스 선수들과 지역사회 대상 다양한 커뮤니티 프로그램 운영

center
LG전자가 세탁기 공장이 있는 미국 테네시주에 연고를 둔 미국프로풋볼리그(NFL)팀 '테네시 타이탄스'를 3년간 공식 후원한다. LG전자와 테네시 타이탄스의 공식 후원 로고.사진=LG전자
LG전자가 미국 인기스포츠 프로풋볼리그를 활용한 마케팅을 본격화한다.

LG전자는 미국 프로풋볼리그(NFL)팀 '테네시 타이탄스(Tennessee Titans)'를 3년간 공식 후원한다고 13일 밝혔다. LG전자가 NFL팀을 후원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미국프로풋볼리그는 미국프로농구(NBA), 미국프로야구(MLB),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와 함께 미국 4대 스포츠 중 하나로 이달 9일 '2021-2022시즌'을 개막했다. 이에 따라 LG전자는 타이탄스 홈구장 전광판 등을 통한 브랜드 광고와 함께 홈 팬들을 위한 LG 프리미엄 가전 체험공간 등을 운영한다.

LG전자는 2019년 테네시주 클락스빌(Clarksville)에 세탁기 공장을 설립한 데 이어 현지 스포츠팀 후원을 통해 지역 사회와 소통을 늘리고 있다.

이와 함께 LG전자는 미국 주요 도시에서 운영해 온 중고의류 재활용 캠페인 ‘세컨드 라이프(Second Life)’를 테네시주에서도 펼친다. 이 행사에는 타이탄스 선수, 지역주민들이 함께 참여해 수거한 중고 의류를 LG 세탁기와 건조기로 처리한 후 의류가 필요한 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또한 LG전자는 양로원·청소년센터 등 지역사회 시설에 에어컨, 공기청정기 등을 기증할 계획이다.

윤태봉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부사장)은 “LG전자 생활가전은 미국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로 입지를 넓히고 현지 생산체제를 토대로 성장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 법인장은 또 "이를 통해 LG전자는 미래 세대가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에 적극 동참하는 등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속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