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국 시노백, 남아공에 백신 공장 설립 논의

공유
0

중국 시노백, 남아공에 백신 공장 설립 논의

10대 이하 대상 임상 참가자 모집

center
중국 제약회사 시노팜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시노백(SIVNOVAC). 사진=로이터
중국 시노백이 남아프리카공화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공장 설립을 남아공 당국과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1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시노백은 남아공 현지에 백신 공장 설립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있다.

누모룩스 그룹(Numolux Group)의 힐큰 클라인(Hilton Klein) 최고경영자(CEO)는 아동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 3상의 일환으로 시노백 백신 공장 설립이 논의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전날 기자회견에서 “이 임상은 시노백과 누모룩스 그룹 차원에서 논의되고 있으며, 코로나19 사태 이후까지도 논의대상에 포함돼 있다”고 설명했다.

클라인 CEO는 이어 “시노백과 백신 공장 설립을 논의하고 있으며, 가능한 빨리 아프리카에 시노백 백신이 공급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클라인 CEO의 설명과 달리, 시노백 측은 논평 요구에 답하지 않았다.

시노백과 누모룩스는 효능 평가를 위해 아프리카 6세와 17세 2000명을 대상으로 임상 3상 시험 참가자를 모집하고 있다.

이들 연령을 대상으로 하는 시노백의 3상 임상시험엔 칠레와 필리핀, 말레이시아, 케냐 등지에서 1만4000명이 참가한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