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전자, 병원용 원격진료 솔루션 출시…"병원 TV 공략"

공유
1

LG전자, 병원용 원격진료 솔루션 출시…"병원 TV 공략"

병원정보시스템 등 개별 병원 자체 시스템과도 손쉽게 연동

center
LG전자가 병원용 TV와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원격진료 솔루션을 출시해 선보이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빠르게 늘어나는 비대면 의료 수요에 발맞춰 병원에서 사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원격진료 솔루션을 선보인다.

이에 따라 LG전자는 최근 병원용 디스플레이와 함께 사용하는 원격진료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원격진료 솔루션, 병원용 디스플레이와 함께 사용

원격진료 솔루션은 다자간 화상회의 플랫폼을 기반으로 입원·외래 환자를 위한 원격진료뿐 아니라 대규모 학회 등에도 활용할 수 있다.

솔루션은 병력, 입·퇴원 기록 등 환자 정보를 기록한 전자의무기록(EMR)이나 병원정보시스템(HIS)과 같이 개별 병원이 자체 갖춘 병원 시스템과도 손쉽게 연동된다. 특히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를 통해 장소 제약 없이 외부에서도 접속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LG전자는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기업 이지케어텍과 기술 협력을 맺어 원격진료 솔루션을 개발했다. 이지케어텍은 최근 사우디아라비아 국가방위부병원(MNGHA) 산하 70여 개 클리닉에 이 솔루션을 공급하는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국내에서는 경기도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이 중환자실 모니터링과 비대면 협진에 이 솔루션을 활용한다.
한편 올해 초 한국무역협회가 발간한 보고서에 따르면 코로나19로 비대면 의료 선호도가 증가하면서 전 세계 원격의료 시장 규모는 2019년 612억 달러 규모에서 오는 2027년 5595억 달러에 이를 전망이다.

병원정보시스템 등 개별 병원 자체 시스템과도 손쉽게 연동

LG전자는 비대면 의료 수요 증가와 시장 확대에 맞춰 상업용 TV 등 기존에 확보해 온 디스플레이 역량에 차별화된 소프트웨어까지 더한 통합 솔루션을 선보여 병원 TV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LG전자는 65, 55, 49, 43, 32, 24형 등 병원 내 필요한 공간에 맞춰 설치할 수 있는 다양한 크기의 병원 TV 라인업(제품군)을 운영하고 있다. 15.6형 화면에 터치가 가능한 입원실 병상용 개인 TV도 출시했다.

병원 TV는 독자 소프트웨어 플랫폼 웹OS(webOS)를 기반으로 병원 소개, 시설 안내, 원격 도움 요청 등 병원과 병원을 방문하는 환자들에게 다양한 분야에서 지원한다.

또 동일한 네트워크에 연결된 모든 TV를 한 번에 제어할 수 있어 유지·관리도 편리하다. 예를 들어 운영자가 화면 내용을 변경하면 TV 한 대 설정만 변경해도 병원 내 전체 TV 화면을 바꿀 수 있다. 진료 대기실, 병실 등으로 공간을 구분해 특정 공간에 설치된 TV만 제어할 수도 있다.

백기문 LG전자 ID사업부장 전무는 “하드웨어부터 소프트웨어까지 설치 공간과 목적에 최적화한 통합 솔루션 공급 역량을 앞세워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을 계속 이끌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