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토스, 복잡한 대출서류 한 번에 관리...행안부 연계 전자문서지갑 개시

공유
0

토스, 복잡한 대출서류 한 번에 관리...행안부 연계 전자문서지갑 개시

center
토스가 행정안전부와 연계해 전자문서지갑 서비스를 하고 있다. 사진=토스
모바일 금융 플랫폼 토스가 행정안전부와 연계해 토스 앱에서 각종 전자증명서를 관리할 수 있는 ‘전자문서지갑'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행안부와 연계해 주민등록증,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 등 공공문서를 발급부터 열람, 제출까지 한번에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앞으로 토스앱에서 주민센터나 정부24 홈페이지에서 발급받을 수 있던 각종 증명서를 한번에 관리할 수 있다. 현재 발급가능한 문서는 주민등록등본(초본), 납세증명서, 소득금액증명서 등 9종이다.

사용자는 토스 앱 ‘내 문서함'에서 ‘증명서 신청하기'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필요한 서류를 선택하고 공동인증서 인증을 거치면 발급이 완료된다.

토스는 점차 발급가능한 전자증명서 규모를 늘리고 다양한 기능도 마련다. 신용대출, 보험가입, 연말정산 등 제출 목적에 따라 목적에 따른 구비서류를 한꺼번에 발급, 제출할 수 있는 ‘패키지’ 서비스도 도입할 예정이다. 패키지 서비스는 여러 서류를 한 번에 발급받고 제출까지 한번에 처리할 수 있다.

토스는 지난해 페이퍼제로팀을 만들고 각종 국민비서 서비스를 비롯해 전자 증명서 등 다양한 문서를 토스앱으로 수취하고 공공 요금을 납부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백신접종 알림도 ‘내 문서함'에서 받아볼 수 있다.

토스 관계자는 “정부의 페이퍼리스 사업에 발맞춰 비대면 시대 공공문서 온라인화, 모바일화에 동참하고 있다”면서 “비대면 시대 공공문서뿐 아니라 민간의 다양한 증명서 등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토스앱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