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유통사업본부, ESG 경영 위해 '일회용품 제로' 캠페인 전개

공유
0

롯데유통사업본부, ESG 경영 위해 '일회용품 제로' 캠페인 전개

종이컵과 플라크틱 컵 사용 절감 기대

center
직원들에게 배부된 텀블러는 컵형과 냉온병형 두 가지가 지급됐다. 사진=롯데유통사업본부
롯데유통사업본부는 전 직원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인식제고와 생활화를 위해 일회용품 제로(Zero) 캠페인을 시행한다.

이 캠페인은 환경파괴의 주요 요인이 되는 일회용품인 종이컵이나 플라스틱 컵, 물티슈 사용을 자제하자는 직원들의 자발적인 아이디어로 시작됐다. 회사에서도 이를 전사적으로 적용하고자 별도 텀블러를 제작해 배포하는 등 회사와 직원이 함께 업무간 사용되는 일회용품 사용을 자제하여 환경보호를 지속해서 실천하자는 의미를 담았다.
롯데유통사업본부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업무에서 사용되고 있는 연간 7만여 개의 종이컵과 1만 여개의 플라스틱 컵 사용이 절감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아울러 플라스틱 폐기물로 분류돼 환경오염의 주범이 되고 있는 물티슈 사용에 대한 직원들의 인식전환을 통해 사용량의 상당 부분을 절감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용기 롯데유통사업본부 대표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전 직원이 일회용품 사용에 대한 경각심을 제고하고, 나아가 ESG는 앞으로의 경영환경에 선택이 아닌 필수로서 업무 전반에 걸쳐 적용하기를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롯데의 ESG 경영에 앞장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