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보험업계, 상반기 트렌드 ‘트리플 A’에 주목

공유
0

보험업계, 상반기 트렌드 ‘트리플 A’에 주목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올해 상반기 보험 시장은 All-age, AI, Associated 등 '트리플 A(Triple A)'가 주요 키워드로 자리잡았다. 사진=AXA손해보험
올해 상반기 보험 시장은 ‘트리플 A(Triple A)’가 주요 키워드로 자리잡았다. 보다 간편한 보험 가입을 위해 허들을 낮춘 간편고지형 상품이 진열대를 장식했으며, 비대면·디지털을 강화한 AI 기술 도입과 고객 접점 확대를 위한 다양한 업무 협약 등이 주목을 받았다.

◆All-age: 유병력자, 고령자 등의 보험 가입 장벽 완화

최근 보험 시장 포화 상태가 이어짐에 따라 보험사들은 기존 상품 가입이 어려웠던 만성질환 유병력자나 고령자도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간편가입 상품을 다양하게 선보이며 고객 확장에 나서고 있다.

손해보험사 중에서는 대표적으로 AXA손해보험이 올 1월 ‘(무)AXA초간편고지건강보험(갱신형)’을 출시해 유병력자, 고령자 등 건강보험 이용이 어려웠던 고객들을 위해 가입 문턱을 낮췄다. 또 해당 보험 가입자에게 ‘AXA건강지킴이 서비스’를 함께 제공해 고객이 건강관리를 위한 미션을 달성하면 보험료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악사손보는 이에 착안해 지역사회 내 취약계층을 지원하고자 요보호환자들을 위한 복약달력을 직접 제작해 전달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악사 관계자는 “올 상반기는 코로나19 장기화 등에 따라 보험 산업 전반에 걸친 다양한 변화가 주목받았다”며 “악사손보 역시 고객이 건강한 삶을 지속할 수 있는 혁신적인 서비스와 상품을 통해 변화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NH농협생명도 두 가지 질문으로 가입 가능한 ‘무배당 두개만묻는NH건강보험(갱신형)’을 출시했다. 삼성생명은 최근 2년 내 입원 또는 수술 이력이 있어도 가입할 수 있는 ‘초간편든든플러스종신보험’을 상반기 중 선보였다.

◆AI: 비대면 트렌드 강화한 인공지능 기술 도입으로 안전한 보험 가입과 편리 보장

최근 금융위원회가 발표한 ‘비대면·디지털 보험모집 규제개선 방안’에 따라 이르면 올해 하반기부터 보험설계사가 고객을 직접 만나지 않고 전화만으로 가입자를 모집하는 등 100% 비대면 방식의 보험 모집이 가능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전화로 장시간 상품을 직접 설명하는 대신 텔레마케팅 업무에 AI 음성 봇을 활용할 수 있게 허용하고, 전자서명도 한 번만 하면 되는 등 절차가 편리해진 것이다.

DB손해보험은 AI 기반의 완전판매 모니터링과 통화품질을 모니터링하는 ‘스마트컨택센터’ 서비스를 오픈했다. ‘스마트컨택센터’는 디지털 혁신을 뒷받침할 금융 인프라 구축을 위해 최신 기술과 고객의 경험을 연계한 AI 플랫폼으로, 고객이 보험에 가입하면 AI가 피보험자와 계약자에게 모니터링 콜을 보내는 등 자동으로 상담과 심사 업무 등을 처리한다. 동양생명도 하반기 중 네이버 클라우드와 협업한 ‘AI컨택센터’ 도입 계획을 내비치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 속 안전성과 편의를 강화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Associated: 고객 접점 확대와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한 보험업계의 다양한 협업

보험 사각지대에 놓인 이들을 위한 다양한 영역의 업무협약 체결도 꾸준히 이어졌다. 캐롯손해보험은 배달대행 기업과 라이더들이 합리적인 비용으로 보험을 이용할 수 있도록 피엘지, 스파이더크래프트 등과 협업을 체결해 이륜차 전용 UBI(운전습관 연계 보험) 개발에 나섰다. KB손해보험도 한국정보통신㈜과 함께 코로나19로 어려움에 놓인 소상공인들의 안전한 사업 운영 지원을 위한 ‘자영업자종합보험(플랫폼 전용)’ 상품 개발과 가입 추진 등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