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전자-에너지공단 '中企 온실가스 감축'에 힘 모은다

공유
0

LG전자-에너지공단 '中企 온실가스 감축'에 힘 모은다

14일 경기도 수원시 소재 수원컨벤션센터에서 협약식 열어

center
윤대식 LG전자 대외협력담당 전무(왼쪽)와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이 14일 경기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중소기업의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 효율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탄소중립에 기여하기 위해 중소기업이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는 데 힘을 보탠다.

LG전자와 한국에너지공단은 14일 경기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중소기업의 온실가스 감축과 에너지 효율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양측은 중소기업의 에너지 진단, 컨설팅, 노후설비 교체 등을 지원키로 했다.

LG전자와 한국에너지공단은 중소기업 사업장 내 에너지 사용 현황을 파악하고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최적의 솔루션을 제시한다.

LG전자는 중소기업이 노후화된 설비를 고효율 설비로 교체하는 데 소요되는 비용을 지원해 에너지 사용을 줄일 수 있도록 돕는다. 중소기업은 컨설팅, 노후설비 교체 등을 통해 에너지 사용 효율을 높여 온실가스 배출을 최소화할 수 있다. 중소기업이 줄인 온실가스는 탄소배출권 거래가 가능하도록 LG전자가 지원할 예정이다.

LG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중소기업과 함께 상생의 생태계를 만드는 것은 물론 에너지 비용을 줄인 중소기업이 사업경쟁력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대식 LG전자 대외협력담당(전무)은 "중소기업이 에너지 사용 효율을 높여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온실가스 감축으로 탄소중립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