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나만의 신발 만들자"…휠라, 커스터마이징 서비스 '마휠라' 론칭

공유
0

"나만의 신발 만들자"…휠라, 커스터마이징 서비스 '마휠라' 론칭

인기 모델을 신발 구성요소별 색상 골라 적용 가능

휠라가 신발 커스터마이징 서비스 '마휠라'를 론칭했다. 사진=휠라이미지 확대보기
휠라가 신발 커스터마이징 서비스 '마휠라'를 론칭했다. 사진=휠라
개성 있는 패션에 목마른 MZ세대에게 취향은 자신의 정체성을 표현하는 수단으로 자리 잡았다. 이 가운데 차별화된 패션으로 스스로를 표현하려는 이들을 위해 휠라는 인기 슈즈를 '나만의 스타일'로 제작하는 이색 서비스를 선보인다.

휠라는 신발 커스터마이징 서비스 '마휠라(maFILA)'를 론칭했다고 2일 밝혔다. 영어 'my(나의)'를 빠르고 재미있게 발음한 표현이자, 역시 같은 뜻의 프랑스어인 'ma'를 브랜드명과 결합한 이름처럼 휠라 대표 슈즈에 원하는 컬러, 소재, 레터링 등을 입혀 세상에 단 하나뿐인 디자인으로 제작해 주는 서비스다.

마휠라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슈즈는 휠라 대표 밀리언 셀러인 어글리 슈즈 '디스럽터2' '레이 트레이서', 시그니처 코트화 '코트디럭스'까지 총 3가지 모델이다. 휠라 공식 온라인 스토어 상단 마휠라 카테고리 탭 클릭 시, 해당 서비스 페이지로 이동해 원하는 슈즈를 선택한 후 신발 구성요소별 색상을 골라 적용하면 된다. 신발 전면과 측면, 베라(신발 혀), 중창, 아이 스테이(신발 끈 구멍), 신발 끈, 아웃솔(밑창), 힐탭, 패치, 로고 등을 각각 16가지 색상 중에 고를 수 있다. 소재 역시 구성 요소별 합성가죽 또는 스웨이드 중에서 선택 가능하다.
마휠라를 이용하면 신발 뒤꿈치 패치 부분에 자수로 원하는 글자를 새겨 넣을 수 있다. 왼쪽, 오른쪽 뒤꿈치에 각각 4자 이하의 영문 또는 숫자를 입력해 적용하면 된다.

마휠라 서비스에서 특히 눈길 끄는 것은 '아티스트 추천 컬러'를 제안한 것이다. 신발 분야 인기 커스텀 디자이너, 일러스트레이터 등 총 5명(EH, gilok, JASON LEE, ONELIFE postproject, STAYCZHUMBLE)이 마휠라 디자인 인플루언서로 참여했다. 이들만의 콘셉트로 제안한 컬러 제안을 살펴보는 재미뿐만 아니라 자신의 슈즈 컬러로도 적용할 수 있다.

마휠라 서비스는 휠라 멤버십 회원이라면 누구나 휠라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서 이용 가능하며, 주문 제작 후 30일 이내 수령이 가능하다. 현재 슈즈 3종으로 전개 중이지만, 추후 적용 슈즈를 점차 늘려갈 계획이다.

휠라 관계자는 "본인의 취향과 개성을 중시하고, 표현하는 데도 적극적인 MZ세대에게 또 하나의 신선한 제안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으로 이번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면서 "단 하나뿐인 본인의 신발을 제작함으로써 단순한 신발 구매를 넘어 본인만의 패션 루틴에 특별한 의미를 더해 보는 기회"라고 말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