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빌 게이츠, 이혼 발표 이후 첫 공개 나들이 포착

공유
0

빌 게이츠, 이혼 발표 이후 첫 공개 나들이 포착

막내딸 피비와 함께 외출 모습 뉴욕 맨해튼서 카메라에 잡혀

center
빌 게이트 MS 창업자(가운데)가 막내딸 피비(오른쪽)와 함께 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그리니치호텔에 들어가고 있다. 왼쪽은 피비의 남자친구로 추정된다. 사진=SplashNews.com
빌 게이츠 전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와 부인 멜린다 게이츠가 지난 3일(이하 현지시간) 이혼 계획을 발표한 뒤 처음으로 빌 게이츠가 딸과 함께 공개적으로 나들이하는 장면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영국 일간 더선에 따르면 게이츠는 이혼 발표가 있은 지 3주만인 지난 22일 막내딸 피비와 함께 미국 뉴저지주 뉴어크 국제공항에서 내려 뉴욕 맨해튼 그리니치호텔에서 열린 행사에 다녀오는 장면이 언론에 잡혔다.
그는 또 이날 같은 맨해튼에 있는 유명 일식당 ‘노부 57’를 방문하는 모습도 카메라에 포착됐는데 결혼반지를 왼손에 여전히 끼고 있는 모습이 확인돼 관심을 끌었다고 외신들은 전했다.

게이츠는 지난 19일 미 상공회의소가 주최한 온라인 포럼에 연사로 등장한 자리에서 왼손에 반지를 끼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언론의 조명을 받은 바 있다.

center
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에서 포착된 빌 게이츠의 모습. 왼손 약지에 결혼반지로 추정되는 반지를 끼고 있다. 사진=SplashNews.com



이혜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oc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