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시흥시, 공공시설 안전관리로 시민을 지킨다

공유
0

시흥시, 공공시설 안전관리로 시민을 지킨다

center
시흥시가 철저한 공공시설 안전관리 시스템을 구축해 시민안전 지키기위해 안전점검 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시흥시 제공
경기도 시흥시가 철저한 공공시설 안전관리 시스템을 구축해 시민안전 지키기에 나섰다.

봄은 건조한 대기와 강한 바람으로 인해 화재 발생 위험이 높아지는 계절이다. 시흥시는 유기적인 공공시설물 정기 점검 체계를 갖추고, 화재 등 사회재난을 예방하고 있다.

우선 시는 시 소유 또는 관리 하에 있는 공공청사와 시설물에 대해 자체 안전점검 계획을 수립하고 매월 안전점검의 날을 운영하고 있다.

시설 종사자에 대해서는 안전교육과 자체 합동훈련을 운영하며 소화설비,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 등 사고발생 시 실질적인 대응요령을 교육하고 있다.

또한 안전책임자를 지정해 전기설비나 승강기, 소방시설을 자체 점검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자체점검이 잘 이행되고 있는 지 여부를 시가 정기적으로 점검한다.

지난 4월 말에는 공공청사 57개소, 체육시설 등 주민편의시설 183개소, 어린이집, 경로당 등 사회복지시설 154개소 총 394개소에 대해 사전안전점검 실시여부를 확인했다.

이들 공공시설 안전책임자는 시 시민안전과 간 비상연락만 체계를 구축하고 화재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재난에 빠르게 대응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일어나기 전에 철저한 안전관리 시스템을 통해 재난을 예방하는 것이 최선”이라며 “시는 작은 것도 소홀히 하지 않고 철저히 점검하며 공공시설물을 이용하는 시민의 안전을 지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관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099h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