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 4개 상장사,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 선정

공유
0

LG 4개 상장사,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 선정

LGD∙이노텍, 온실가스 배출량 대폭 감축
LG유플러스, 인터넷 데이터센터 전력 사용량 줄여

center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 사진=LG
LG그룹 4개 상장사가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평가 기관 CDP가 발표한 '2020 기후변화 대응·물 경영 우수 기업'에 선정됐다.

29일 LG에 따르면 선정된 우수 기업은 ㈜LG, LG디스플레이, LG유플러스, LG이노텍 등이다.

특히 LG디스플레이는 탄소 경영과 물 경영 모두 최고 등급 ‘리더십 A’를 얻어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

CDP는 기후변화 대응 관련 경영 정보를 분석해 평가하는 비영리 기관이다. 이 기관은 해마다 국내 시가총액 상위 200대 기업의 기후변화 대응 성과를 평가해 탄소 경영 부문 상위 20개 사, 물 경영 부문 상위 6개 사를 선정한다.

또한 전 세계적으로 9600여 개 기업을 대상으로 평가하고 그 결과는 가장 신뢰받는 지속가능경영 평가 지표 중 하나로 활용된다.

LG디스플레이는 탄소 경영과 물 경영 모두 최고 등급 '리더십 A'를 얻었다.

LG디스플레이는 친환경 생산 설비에 370억 원을 투자해 지난해 온실가스 배출량을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 제도 시행 이전인 2014년 대비 39%인 약 300만t을 줄이는 성과를 거둬 평가 결과 상위 5개사에만 수여하는 탄소 경영 아너스 클럽에 4년 연속으로 선정됐다.

LG유플러스는 올해 통신 업계에서 유일하게 탄소 경영 우수 기업에 선정되며 7년 연속으로 우수 기업에 이름을 올렸다.

LG유플러스는 인터넷 데이터 센터 냉각탑 운전 방식을 인버터 기술을 활용한 친환경 구조로 변경해 연간 전력 사용량을 13% 이상 줄여 온실가스 배출량을 대폭 감축했다.

이 밖에 빌딩 옥상 등에 ESS를 연계한 태양광 발전 시설을 설치해 운영하는 친환경 비즈니스를 발굴하는 등 탄소 절감에 기여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LG는 에너지 효율화를 통한 탄소 배출량 감축 등 그룹 전반의 기후변화 대응을 체계적으로 실행한 성과를 인정받아 탄소 경영 부문 우수 기업에 2년 연속 선정됐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