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도로공사, '고속도로 교통정보' 앱 콘텐츠 강화...위험구간 안내 등 확대

공유
0

도로공사, '고속도로 교통정보' 앱 콘텐츠 강화...위험구간 안내 등 확대

사고·작업 구간 CCTV 영상 등 제공...추가 콘텐츠 지속 개발

center
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교통정보' 앱의 추가 기능 예시도. 사진=한국도로공사
한국도로공사가 고속도로 이용객의 교통안전을 위해 '고속도로 교통정보' 앱의 교통안전 콘텐츠를 대폭 강화했다.

'고속도로 교통정보' 앱은 교통지도, 교통속보, 노선별 교통상황, 교통방송 등의 기능을 제공하는 앱으로, 일 평균 20만 명이 이 앱을 이용하고 있다.

도로공사는 이번 앱 개편을 통해, 사고·작업 구간 CCTV 영상, 사고 잦은 곳과 결빙 취약구간 등 상습 위험구간 정보, 전면차단 구간 알림 표출 등의 추가 정보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전기차와 수소차 충전시설 안내, 인근 휴게소 정보, 최저가 유가정보, 날씨정보 등 고속도로 이용 시 유익한 부가정보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도로공사는 작업구간의 정체예측 등의 교통안전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앞서 도로공사는 지난달 김진숙 사장이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하고, 지난해 9월부터 공익광고 전문가인 이제석씨와 함께 고속도로 휴게소에 안전띠 착용 이색 홍보물을 설치하는 등 국민의 안전의식 고취에 힘쓰고 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적극적인 사용자 의견 청취와 분석을 통해 고속도로 이용고객의 안전과 편의 향상을 위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