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법무장관, “이재용 가석방·사면 검토한 적 없다”

공유
0

법무장관, “이재용 가석방·사면 검토한 적 없다”

center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박범계 법무부 장관은 19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가석방 혹은 사면 가능성과 관련, "검토한 적 없다"고 말했다.

박 장관은 이날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국민의힘 곽상도 의원의 질의에 "대통령께서 반도체와 관련한 판단과 정책적 방향을 말씀하신 것과 (별개로) 이 부회장의 가석방 내지 사면 문제는 실무적으로 대통령이 특별한 지시를 하지 않은 이상 아직 검토할 수 없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이대로 반도체 전쟁을 치를 수 있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대한민국은 법무부만에 의해 움직이는 나라가 아니다"고 답했다.

'빨리 검토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촉구에도 "그건 의원님 생각"이라고 받아쳤다.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최근 경제 회복과 관련된 의견 청취를 위해 가진 간담회에서 사면 건의가 있었다"며 "제가 결정할 문제가 아니라 관계기관에 전달했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