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오븐 AI’ 출시

공유
0

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오븐 AI’ 출시

인공지능(AI) 기반 개인 맞춤형 기능 강화

center
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오븐 AI.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개인 맞춤형 요리를 즐길 수 있는‘비스포크 직화오븐 인공지능(AI)’ 을 16일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신제품이 기존 직화오븐 장점을 그대로 가져오면서도 AI를 활용해 맞춤형 차별화된 조리 성능을 제공한다고 15일 밝혔다.

이 제품은 상단부에 강력한 열풍이 나오는 72개 에어홀을 갖췄다. 이를 통해 음식 표면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요리를 만들 수 있다.

또한 기름을 사용하지 않고도 튀김 요리를 할 수 있는 ‘에어프라이’ 기능과 촉촉한 찜 요리를 할 수 있는 ‘3중 스팀쿠커’ 기능도 제공한다.

AI가 사용자 사용 습관을 학습해 모드 순서와 온도 등을 자동 제어한다. 새롭게 적용된 ‘대화형 알림창’을 통해 한국인이 좋아하는 23가지 요리의 조리 과정을 쉽게 안내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자주 하는 요리 조리법을 ‘나만의 레시피’로 저장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빅스비 음성명령이나 스마트싱스 앱을 통해 온도·시간·메뉴 등을 제어할 수 있어 편리하다.

이번 신제품은 특히 세계 최대 정보기술(IT)전시회 ‘CES 2021’에서 혁신상을 받은 ‘스마트싱스 쿠킹’서비스를 통해 더욱 편리한 요리 경험을 선사한다.

스마트싱스 쿠킹 서비스는 스마트싱스 앱을 통해 사용자 음식 취향 등을 데이터에 기반해 맞춤형 레시피와 식단을 추천해준다. 예를 들어 체중 조절을 원하는 소비자라면 저칼로리 식단 설정을 통해 다양한 레시피와 식단을 추천 받을 수 있다.

바쁜 일상에서 가정간편식(HMR)을 최적으로 조리하고 싶은 소비자를 위한 ‘간편식 스캔쿡’기능도 갖췄다. 사용자가 간편식의 바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면 각 식품에 최적화된 레시피와 온도·시간 등의 세팅 값이 조리기기로 자동 전송돼 해당 간편식을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쇼핑할 수도 있다.

색상은 비스포크 제품 간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베이지, 스카이블루, 썬 옐로우, 그리너리 등을 추가해 모두 7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가격은 79만원(출고가 기준)이다.

이달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직화오븐은 조리 성능 뿐만 아니라 세련된 비스포크 디자인으로 소비자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아왔다"며 "신제품은 한층 다양해진 색상과 AI 기능으로 맞춤형 조리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