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식용옥수수 등 긴급할당관세 적용…달걀 1500만 개 수입

공유
0

식용옥수수 등 긴급할당관세 적용…달걀 1500만 개 수입

center
홍남기 경제부총리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7일 "식용옥수수 등 일부 수입곡물에 긴급할당관세 0%를 올해 말까지 적용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 서울청사에서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겸 한국판 뉴딜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최근 인플레이션 동향 점검 및 대응' 안건을 논의했다.

홍 부총리는 "올해 소비자물가상승률이 2%를 상회할 가능성은 제한적이지만 기저효과 등으로 2분기 오름폭이 확대될 가능성에 대비, 주요 품목별·분야별 안정수단을 활용해 선제 대비하겠다"고 했다.

홍 부총리는 "국제곡물의 신속한 통관을 위해 선상검체 채취 허용 등 수입절차를 개선하고, 비철금속 비축물량도 1∼3% 할인 방출 등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또 농축수산물과 관련해서는 "가격 조기 안정을 위해 달걀 1500만 개를 추가 수입하고 양파·대파 등은 조기 출하를 독려할 것"이라며 "한파 피해가 발생한 배추는 비축물량 3000톤을 탄력적으로 방출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2분기 가스요금 등 공공요금을 최대한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외식업계 지원을 위해 식품원료 매입자금 대출금리를 연 2.5%에서 2%로 인하하는 것도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