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장경훈 하나카드 사장, 사의 표명

공유
0

장경훈 하나카드 사장, 사의 표명

center
장경훈 하나카드 사장. 사진=하나카드
여성혐오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던 장경훈 하나카드 사장이 6일 사퇴를 결정했다.

장 사장은 이날 "금일 오후 회사 감사위원회가 열렸으며 감사위의 결과와 상관없이 회사에 누를 끼치지 않기 위해 도의적 책임을 지고 사임하고자 한다"며 사의를 표명했다.
하나카드는 장 사장의 사의를 수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장 사장의 임기는 내년 주총까지 1년이 남았지만 '여성 혐오 발언'과 '막말' 논란으로 중도 사퇴하게 됐다.

장 사장은 공식 회의 석상에서 자사 신용카드가 '룸살롱의 여성'이 아닌 '같이 살 와이프'와 같은 '가치'를 가져야 한다는 취지의 발언을 하고 회의 참가자들을 향해 "죽여버릴거야"라는 등의 욕설과 막말을 쏟아낸 사실이 언론보도를 통해 공개되면서 비판을 받았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