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전, '국민 감사관' 제도 도입..."국민 참여로 불합리한 제도 개선"

공유
0

한전, '국민 감사관' 제도 도입..."국민 참여로 불합리한 제도 개선"

19일까지 참여자 공개 모집...일반 국민 6명 포함 총 10명 선발

center
한국전력 김종갑 사장. 사진=한국전력
한국전력이 국민의 참여를 통해 불합리한 제도와 관행을 개선하기 위한 '한전 국민 감사관' 제도를 도입한다.

한전은 국민 감사관 제도를 도입하고 오는 19일까지 국민 감사관을 공개 모집한다고 5일 밝혔다.

이 제도는 전력 서비스와 제도에 관한 폭넓은 의견을 청취해 업무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일반 국민 6명, 협력사 4명 등 총 10명을 선발한다.

신청자격은 에너지산업, 감사업무 등에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자, 법무사·회계사·기술사 등 전문 자격증 보유자, 전력산업 유관단체 또는 시민사회단체 회원으로 해당 단체 추천자 등이며, 남녀 50%씩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된 한전 국민 감사관은 고객 접점 서비스 개선방안을 제안하거나, 한전과의 계약에 관한 불합리한 제도와 부당한 업무처리 개선 등을 제안하는 임무를 수행하게 되며, 활동기간은 1년이다.

최영호 한전 상임감사위원은 "국민 감사관 제도는 국민의 객관적인 시각을 통해 제도와 관행을 개선함으로써 한전의 청렴수준을 한 단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