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전주·부안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접종후 2명 사망... 인과관계 찾기위해 역학조사

공유
0

전주·부안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접종후 2명 사망... 인과관계 찾기위해 역학조사

center
전북 전주·부안지역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맞은 요양병원 입소자 2명이 숨진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숨진 요양병원의 입소자들은 평소 기저질환이 있었다.

방역당국은 백신 접종과 사망과의 인과관계를 찾기 위해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전북도 방역당국은 4일 오전 10시께 AZ 백신을 접종한 전주의 한 요양병원의 50대 입소자 1명과 부안의 한 요양병원의 50대 입소자 1명이 숨진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전주 거주자는 지난 2일 오전 9시 10분께 AZ백신을 맞았다. 백신 접종은 병원 자체적으로 진행됐다. 이 사망자는 평소 심뇌혈관 질환과 뇌출혈 등 기저 질환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된다.

부안 요양병원의 입소자도 지난 3일 오전 11시께 병원 자체적으로 AZ백신을 맞았다. 이 입소자도 심근경색과 당뇨 등 평소 기저 질환이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도는 사망 신고를 접수받은 후 기초조사를 가졌다. 백신 접종과 사망과의 인과관계를 찾기 위해 이날 오후 법의학과와 감염내과 등 10여명으로 구성된 전문가회의를 연다. 이후 중앙정부의 전문가들과 함께 역학관계를 이어간다.

전북도 관계자는 "백신 접종 후 면역반응으로 미열 또는 고열이 발생하는 경우가 있다"면서 "특히 면역반응이 기저질환의 스트레스로 작용할 수도 있다"고 언급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