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청와대, "문 대통령 부산 방문은 선거용 아니라 국가 대계"

공유
0

청와대, "문 대통령 부산 방문은 선거용 아니라 국가 대계"

center
사진=픽사베이

청와대는 26일 문재인 대통령의 부산 방문이 '4월 보궐선거용'이라는 비판과 관련, "선거용이 아니라 국가 대계"라고 반박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동남권 메가시티는 대한민국의 성공 전략이다. 동남권과 같은 초광역 협력사례가 다른 광역으로 퍼져나가면 우리가 꿈꾸던 다각화, 입체화된 국가 균형 발전 시대로 나아갈 수 있다. 이것은 전날 문 대통령이 페이스북에 직접 올린 글"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와 김태년 원내대표 등 당·정·청 주요 인사들과 함께 부산을 찾아 '동남권 메가시티' 추진 전략 보고회를 가졌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문 대통령이 부산시장 보궐선거를 앞두고 부산을 방문한 것은 선거 중립에 대한 최소한의 의지도 내팽개친 사건"이라고 비판했다.

강민석 대변인도 출입기자단 메시지를 통해 "부산 방문은 보궐선거와 무관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소통 행보의 일환으로 오래 전에 결정된 행사"라고 밝힌 바 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