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IG넥스원, 포스텍과 손잡고 차세대국방융합기술연구센터 열어

공유
0

LIG넥스원, 포스텍과 손잡고 차세대국방융합기술연구센터 열어

23일 개소식과 현판식 진행... 국방R&D 공동연구 과제 수행

center
LIG넥스원, 포스텍(POSTECH) 로고 이미지. 사진=LIG넥스원
방산업체 LIG넥스원이 포스텍(포항공대)와 손잡고 첨단 미래 국방기술 개발에 나선다.

LIG넥스원은 23일 포스텍에서 권병현 지휘통제(C4ISTAR) 사업부문장과 김무환 포스텍 총장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차세대국방융합기술연구센터 개소식과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문을 연 차세대국방융합기술연구센터에서는 국방관련 무인감시정찰, 무인체계, 개인전투체계 기반기술 확보를 위한 공동연구과제 등을 수행한다. 또한 양측은 학술, 기술정보, 인적교류, 연구시설 공동이용, 우수 인력 양성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할 계획이다.
최근 국방부는 국방 전 분야에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군의 미래방향을 제시하는 등 국방 연구개발(R&D) 강화를 지속적으로 추진 중이다.

LIG넥스원은 위성·무인기 탑재 감시정찰 장비, 다목적 무인헬기, 소형 정찰드론 등 여러 분야에서 쌓아온 기술력을 바탕으로 포스텍의 R&D·학술 인프라를 접목해 차세대 국방역량 발전에 시너지를 낼 계획이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는 “LIG넥스원은 위성, 드론, 로봇, 인공지능(AI) 등 미래 전장 환경 변화에 발맞춰 다양한 무기체계의 R&D와 국산화에 힘쓰고 있다”며 “포스텍과 긴밀하게 협력해 국방·민간 간 기술개발의 선순환 구조를 창출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 포스텍 총장도 “세계적인 이공계대학으로 쌓아온 다양한 연구성과를 바탕으로 국방R&D 분야의 새 지평을 여는 데 앞장서겠다”며 “차세대국방융합기술연구센터 개소로 LIG와 함께 K-방산의 혁신을 이끌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