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시스템, 지능형 열화상엔진모듈 '퀀텀레드' 출시

공유
0

한화시스템, 지능형 열화상엔진모듈 '퀀텀레드' 출시

기존 열화상엔진모듈보다 소형·경량화 되면서 고화질 열화상 신호 고속으로 처리
오차 범위 ±0.3℃ 이내 정확한 온도 측정
미래 자율주행 필수센서 나이트비전 시장 개척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지능형 열화상엔진모듈 퀀텀레드가 탑재된 열화상 카메라 모습 이미지. 사진=한화시스템
영상·보안 업체 한화시스템이 열화상 카메라 관련 글로벌 민수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지능형 열화상엔진모듈 퀀텀레드(QUANTUM RED)를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퀀텀레드는 열화상 카메라 핵심 구성품으로 광학계, 검출기, 신호처리모듈로 구성된 지능형 열화상엔진모듈이다. 한화시스템은 세계에서 두번째로 시스템온칩(SoC)에 적외선 영상신호처리 기술을 탑재 하는데 성공했다. 시스템온칩은 여러 종류의 반도체 부품이 하나의 칩에 집적되는 기술을 뜻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지능형 열화상엔진모듈 퀀텀레드 제품 이미지. 사진=한화시스템

이를 통해 퀀텀레드는 기존 열화상엔진모듈보다 소형·경량화 되면서 고화질 열화상 신호를 고속으로 처리할 수 있다. 또 하드웨어 변경 없이 소프트웨어 변경만으로 화질, 온도 측정범위 등 카메라 세부 요구사항을 반영할 수 있어 감시용, 온도 측정용, 산업용 등 다양한 분야의 목적에 맞게 활용이 가능하다.

특히 한화시스템은 타 경쟁사와 차별화되는 온도 기준 모듈(TRSM) 기술을 지난해 8월 특허 출원했다. 기존 열화상 카메라는 정확한 온도 측정을 위해 고가의 블랙바디(Black Body)라는 장비를 추가 설치해야 한다. 이에 반해 TRSM기술은 초소형 모듈 형태로 별도의 블랙바디 설치 없이 카메라와 일체형으로 장착해 획기적인 비용 절감과 운용 편의성을 높였으다. 또 온도 측정 오차 범위를 ±0.3℃ 이내로 줄여 더욱 정확한 측정을 가능하게 했다.

한화시스템은 퀀텀레드 특허기술과 가격경쟁력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문제가 됐던 인체 발열 감지용 열화상 카메라의 온도 측정 신뢰성을 높일 수 있으며 절대온도 측정이 필요한 분야인 산업 현장, 의료, 스마트팜 등 다양한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다.

미래 자율주행기술의 안전성 확보를 위한 필수보조센서로 부각되고 있는 나이트비전 센서 시장도 공략할 계획이다. 나이트비전은 주·야간의 안개, 눈, 비 등 악조건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차량 탑재용 열화상 카메라를 말한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