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기업결합 첫 승인…터키 당국 심사 통과

공유
0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기업결합 첫 승인…터키 당국 심사 통과

9개국 중 처음, 남은 8개국도 무사 통과 예상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 국내선 계류장에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대한항공 여객기 사이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대한항공이 아시아나항공을 인수·합병하기 위한 기업결합심사 첫 관문을 넘었다.

10일 대한항공에 따르면 터키 경쟁 당국은 지난 4일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관련한 기업결합을 승인했다.

이에 따라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까지 총 9개국으로부터 받아야 하는 기업결합심사 가운데 한 곳에 대한 절차가 마무리됐다.

대한항공은 지난달 14일 우리나라와 더불어 미국, 유럽연합(EU), 중국, 일본, 터키 정부에 기업결합심사를 신청했다.

이밖에 임의적 신고 대상 국가인 영국과 호주에도 신고서 제출을 준비 중이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다른 8개 당국에서도 큰 문제 없이 기업결합심사를 통과할 것"이라며 "영국, 호주에도 조속한 시일 안에 신고서를 제출해 절차를 마무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성상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