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네이버, 月 사용자 9000만 글로벌 1위 웹소설 ‘왓패드’ 인수…‘글로벌 공략’ 본격화

공유
0

네이버, 月 사용자 9000만 글로벌 1위 웹소설 ‘왓패드’ 인수…‘글로벌 공략’ 본격화

center
네이버웹툰
네이버가 글로벌 1위 웹소설 플랫폼 왓패드를 인수하고 본격적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

네이버는 지난 19일 열린 이사회에서 세계 최대 웹소설 플랫폼 왓패드(Wattpad)의 인수 건이 결의됐다고 20일 밝혔다. 네이버는 약 6억여 달러에 왓패드 지분 100%를 인수한다. 네이버는 이번 인수를 통해 웹툰과 웹소설 분야에서 각각 세계 1위 플랫폼을 보유하게 됐다.

왓패드는 매월 9000만 명 이상의 사용자가 230억 분을 사용하는 세계 최대 소셜 스토리텔링 플랫폼이다. '애프터' 등 1500여 편의 작품이 출판과 영상물로 제작된 바 있다. 네이버웹툰의 월 사용자 수는 7200만 명으로, 네이버는 네이버웹툰과 왓패드를 통해 약 1억 6000만 명(양사 월간 순 사용자 수 단순 합산) 이상의 사용자를 가진 글로벌 최대의 스토리텔링 플랫폼 사업자가 된다.

네이버는 ▲북미·유럽 등 다양한 문화권에 있는 9000만 명의 왓패드 사용자 기반과 ▲500만 명의 창작자들이 남긴 10억 편에 달하는 스토리 콘텐츠를 통해 네이버의 글로벌 콘텐츠 비즈니스를 보다 안정적이고 효과적으로 확대해나갈 수 있게 됐다.

네이버웹툰 김준구 대표는 "이미 네이버웹툰을 통해 우리나라의 작가들이 글로벌에서 활동을 시작하고 더 많은 수익을 거두게 된 것처럼, 웹소설 작가들의 해외 진출도 더욱 활발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는 올해 상반기 내에 한국, 미국, 캐나다 등 관련 기관의 절차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민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c07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