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두산인프라코어, 佛 업체로부터 굴삭기 220여대 수주

공유
0

두산인프라코어, 佛 업체로부터 굴삭기 220여대 수주

22t급, 16t급, 8t급 등 총 12개 기종 공급... 유럽 3위 시장서 맹활약

center
두산인프라코어가 수주한 물량 가운데 한 기종인 DX225LC 굴삭기가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가 유럽 건설기계 시장규모 3위 프랑스에서 맹활약을 하고 있다.

로이터통신 등 외신은 건설기계 제조업체 두산인프라코어가 프랑스 대형 건설기계장비 임대회사 보록(BEAULOC)으로부터 굴삭기 221대를 수주했다고 20일 밝혔다.

두산인프라코어가 보록에 공급하기로 한 굴착기는 22t급, 16t급, 8t급 등 총 12개 기종이며 건축공사, 도로공사를 비롯해 프랑스 전역에서 각종 건설현장에 사용될 예정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프랑스에 공급하는 건설기계장비들은 국내에서 생산해 공급하며 장비 옵션은 현지조달, 국내조달 등 여러 방법을 통해 제공한다”고 밝혔다.
보록은 중장비 건설기계 임대 업체로 2016년과 2017년, 2019년에 걸쳐 두산인프라코어로부터 굴삭기 250여 대를 구매하기도 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보록으로부터 장비 성능 유지관리, 잔존가치 등에서 경쟁력을 인정받아 이번 빅딜을 성사시켰다.

두산인프라코어 유럽법인(DIEU) 관계자는 “이번에 총 300대 규모의 입찰에서 글로벌 경쟁사들을 제치고 최대 물량을 확보했다"며 "프랑스를 비롯해 유럽 주요시장에서 입지를 더욱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해 말부터 ‘유럽 최신 배기규제(스테이지5·Stage V)’를 충족하는 신형 휠로더 DL-7시리즈를 유럽시장에 출시해 영향력을 넓히고 있다.

스테이지5는 건설기계장비에서 배출되는 미세먼지(PM) 배출량을 0.015그램퍼키로와트시(g/kWh) 이하로 낮춰야 하는 제도를 뜻한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