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철도 설문조사, 지난해 최고의 철도 서비스는 '코로나19 안심서비스'

공유
0

한국철도 설문조사, 지난해 최고의 철도 서비스는 '코로나19 안심서비스'

한국철도, 철도이용객 1080명 설문조사…편의시설·명절승차권도 호평

center
한국철도(코레일) 대전 본사와 KTX 모습. 사진=한국철도
철도이용객이 꼽은 지난해 최고의 철도 서비스로 ‘코로나19 대비 안심서비스 지원’이 선정됐다.

15일 한국철도(코레일)에 따르면, 한국철도가 지난달 진행한 ‘2020 최고의 서비스’ 설문조사 결과 이러한 철도이용객의 반응이 나왔다. 이번 설문조사에는 1080여 명의 철도이용객이 참여했다.

설문조사 결과, 지난해 최고의 철도 서비스 1위는 '의료봉사자 무임수송', '해외입국자 KTX 전용칸 운영' 등을 포함한 '코로나 안심 서비스'가 차지했다.

한국철도는 지난해 2월부터 의사, 간호사 등 코로나19와 싸우는 의료봉사자를 돕기 위해 KTX, 새마을호 등 열차와 역 주차장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고, 같은 해 3월부터는 KTX에 해외입국자 전용칸을 운영해 해외 입국자와 일반 승객간의 접촉을 최소화했다.

이러한 코로나19 대응 사례는 국제사회의 주목을 받았고, 한국철도는 유엔 아시아태평양경제사회위원회(UN ESCAP), 세계은행(WB), 국제철도협력기구(OSJD) 등 국제기구가 주관한 각종 웹세미나에서 K-방역활동을 소개하기도 했다.

이어서 최고의 철도 서비스로는 '열차 내부 편의시설 개선'과 '명절 승차권 100% 온라인 예매 전환' 등이 꼽혔다.

한국철도는 투표 참가자 중 총 23명을 추첨해 온누리상품권 등 총 70만 원 상당의 경품을 증정했다. 당첨자 명단은 홈페이지에 공개됐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2021년 새해에도 철도 이용객이 체감할 수 있는 서비스 개선을 추진하겠다”며 “특히 역과 열차를 더욱 철저하게 방역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등 코로나 극복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선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unh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