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12월 수출물가 전월 대비 0.1% 하락...5개월 연속 하락

공유
0

12월 수출물가 전월 대비 0.1% 하락...5개월 연속 하락

center
수출물가가 전월 대비 5개월 연속 하락하고 있다. 자료=한국은행
12월 수출물가가 전월 대비 0.1%하락했다. 5개월 연속 하락이다.

14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0년 1월 수출입물가지수에 따르면 2020년 12은월 수출물가는 원⸱달러 환율이 하락하는 가운데 석탄및석유제품은 올랐으나 컴퓨터,전자및광학기기 등이 내려 전월대비 0.1% 하락했다. 전년동월대비로는 5.4% 떨어졌다.

한은에 따르면 원⸱달러 환율은 11월 평균 달러당 1116.76원에서 12월 1095.13원으로 1.9% 하락했다.

주요 품목을 보면 농림수산품수출물가는 전월대비 1.8% 하락했으며 공산품은 컴퓨터,전자및광학기기, 운송장비 등이 내려 전월대비 0.1% 하락했다.

2020년 수출물가는 전년 대비 5.3% 낮아졌다.

반면 수입물가는 전월 대비 1.8% 올랐다. 5개월 연속 하락 후 상승 전환이다.

12월 2020년 12월 수입물가는 국제유가가 상승하면서 광산품, 석탄및석유제품을 중심으로 전월대비 1.8% 상승했다. 전년동월대비로는 10.2% 하락했다.

두바이유가는 11월 평균 배럴당 43.42달러에서 12월 49.84달러로 상승했다. 전월 대비 14.8% 상승한 수치다.

주요 품목의 수입물가를 보면 원재료는광산품이 올라 전월대비 6.9% 상승했으며 중간재는 석탄및석유제품, 제1차금속제품이 올라 전월대비 0.8% 상승했다.

자본재와 소비재는 전월대비 각각 0.7%, 1.0% 하락했다.

2020년 수입물가는 전년대비 8.7% 하락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