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경총, "대통령 신년사 공감하지만 실현하려면 기업의 기 살려야"

공유
0

경총, "대통령 신년사 공감하지만 실현하려면 기업의 기 살려야"

center

경총은 11일 문재인 대통령의 2021년 신년사와 관련, "회복과 포용을 바탕으로 코로나19로부터 국민의 일상을 되찾고 빠르고 강한 경제 회복을 통해 선도 국가로 도약하겠다는 대통령의 의지에 공감한다"고 밝혔다.

경총은 "올해 경제상황은 여전히 불확실성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코로나19 상황이 상당기간 지속되고 있고, 글로벌 보호무역 기조도 강화될 가능성이 높은 가운데 국내적으로는 기업 경영활동을 제약하는 규제 법안이 동시다발적으로 입법화 돼 우리 기업이 체감하는 어려움은 최악의 상황"이라고 했다.

또 "코로나19에 따른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세계 경제를 선도하는 국가로 도약하기 위해 가장 시급한 과제는 기업이 자유롭게 투자하고 일자리를 만들 수 있도록 기업의 기를 살리는 것"이라며 "기업 경영에 장애가 되는 규제를 대폭 완화하는 획기적인 정책 전환이 요구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올해는 정부와 경영계가 보다 소통하면서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해 나가는데 힘을 모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