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협업 솔루션 ‘NHN두레이’, 현대오일뱅크에 공급…내년 ‘전자결재·근태관리’ 확장

공유
0

협업 솔루션 ‘NHN두레이’, 현대오일뱅크에 공급…내년 ‘전자결재·근태관리’ 확장

[사진=NHN]이미지 확대보기
[사진=NHN]
NHN의 협업솔루션인 ‘NHN두레이’가 현대오일뱅크에 공급된다.

NHN은 현대오일뱅크에 화상회의, 프로젝트, 공동 편집 기능, 메신저, 드라이브 등 협업에 필요한 전반적인 솔루션을 지원한다고 28일 밝혔다.

현대오일뱅크는 NHN두레이를 통해 재택근무, 출장, 미팅 등 외부 업무 상황 속에서 모바일 근무 환경을 빠르게 구축하고, 업무 효율성을 한층 더 높일 수 있게 됐다.

클라우드 기반의 올인원(All-In-One) 협업 솔루션, NHN두레이는 안정적인 사용성을 기반으로 공공기관 및 국내 다수 기업들에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최근 재택근무 확대 등 코로나19환경 속에서 화상회의, 프로젝트 등 차별화된 기능을 앞세우며, 활용처를 확대해가고 있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최근 업무 전반에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스마트 컴퍼니’로 거듭나는 과정 속에서 이번 NHN두레이 서비스를 전격 도입하게 됐다”며, “NHN두레이를 통해 협업 효율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근무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창열 NHN두레이 개발센터장은 “NHN두레이는 메일, 메신저, 화상회의 등을 하나의 서비스에서 구동할 수 있다는 편리한 사용성을 강점으로 시장 내 긍정적인 고객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며 “내년 1분기 중에는 전자결재, 근태관리 등의 기능을 추가해 재택근무 환경을 위한 최적의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해 가겠다”고 말했다.


민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c07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