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우리은행, 한국투자증권과 인적교류 등 업무협약

공유
0

우리은행, 한국투자증권과 인적교류 등 업무협약

center
권광석(오른쪽) 우리은행장과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대표이사가 각 사가 마련한 화상회의실에서 온택트 방식으로 ‘융복합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이 계열 증권사가 없는 불리함을 제휴로 보완하고 있다.

우리은행은 한국투자증권과 ‘융복합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날 협약식은 코로나19로 권광석 우리은행장과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대표이사가 각사가 마련한 화상회의실에서 전자서명을 통한 온택트(Ontact)방식으로 열렸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자산관리 역량 강화, 마케팅 협력 강화, 거래 확대 등 총 3개 분야에서 시너지 창출을 위한 협업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먼저 양사의 경제⸱금융 리서치 자료를 공유해 양질의 정보를 고객에게 제공하기로 했으며 가업승계, M&A, 부동산 분야에서 각 사의 우수한 인적자원을 교류, 협해여 PB고객 대상 프리미엄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더불어 우리은행과 거래하는 법인이 기업공개(IPO) 추진 시 한국투자증권과 공동으로 대표 주관사 선정을 비롯한 IPO 진행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으며 증권 고객의 여신 지원이 필요할 경우 은행 기업금융 담당자에게 연결하는 등 마케팅 협업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한 양사간 외환 ․ 트레이딩 분야의 거래도 확대할 예정이다.

내년 1월 양사 고객을 대상 공동 온라인 자산관리 세미나 개최를 시작으로 실질 협력을 가속화하기로 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계열 증권사가 없는 우리은행에 큰 힘이 될 것”이라며 “대한민국 금융을 대표하는 양사의 융복합 제휴를 통해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만족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