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위례 로또’ 공공분양 특공 첫날, 신혼부부 1.3만명 몰렸다

공유
4

‘위례 로또’ 공공분양 특공 첫날, 신혼부부 1.3만명 몰렸다

신혼부부 특공경쟁률 A1-5블록 ‘26.8대 1’‧A1-12블록 ‘21.7대 1’
인근시세 대비 ‘반값’ 분양가로 인파 몰려…5억 초~ 6억 중반 선

center
송파 위례지구 A1-5블록(왼쪽)과 12블록 공공분양 조감도. 사진=SH공사
서울시 송파구 거여동 위례신도시 공공분양 특별공급 첫날에 신혼부부 1만3000여명 등 총 1만4000명이 넘는 청약자가 몰렸다. 해당 단지가 인근 아파트 시세와 비교해 절반 가격에 분양되는 ‘로또 분양’이란 점에서 예비청약자들 관심이 집중된 것으로 보인다.

30일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에 따르면 이날 진행된 위례신도시 A1-5블록과 A1-12블록 신혼부부·다자녀 특별공급(특공)에는 669명 모집에 총 1만4258명이 신청했다.

이 가운데 A1-5블록 신혼부부 특공에는 384가구 모집에 1만282명이 신청해 평균 경쟁률이 26.8대 1에 달했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면적 84㎡(41.9대 1)에서 나왔으며 ▲전용 66㎡(25.7대 1) ▲75㎡(21.8대 1) ▲80㎡(20.0대 1) ▲70㎡(16.9대 1)가 그 뒤를 이었다.

위례신도시 A1-12블록 신혼부부 특공에서는 118가구 모집에 2557명이 청약해 평균 경쟁률이 21.7대 1을 기록했다.

주택형별 경쟁률은 ▲전용 64㎡(24.8대 1) ▲74㎡(20.8대 1) ▲84㎡(20.6대 1) 순으로 높았다.

이날 신혼부부 특공과 함께 진행된 다자녀 특공도 높은 청약 경쟁률을 보였다. A1-5블록은 128가구 모집에 1088명이, A1-12블록은 39가구 모집에 331명이 청약해 각각 8.5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이번에 분양한 위례택지개발지구 2개 블록은 행정구역상 서울시 송파구 거여동에 위치한다. 위례신도시 A1-5BL은 1282가구, A1-12BL은 394가구 등 총 1676가구 규모다. 이중 80%가 넘는 1386가구가 특별공급 물량으로 나온다.

분양가상한제를 적용받아 인근 아파트 단지 실거래가 대비 반값으로 분양가가 책정됐다.

평균 분양가는 A1-5블록의 경우 5억1936만∼6억5710만 원, A1-12블록은 5억107만∼6억5489만 원이다. 인근 송파위례22단지한라비발디 전용 60㎡이 11억 원대에서 거래되는 것에 비하면 매우 저렴한 수준이다. 송파위례24단지 꿈에그린 전용 84㎡도 15억 원대 수준에서 거래되고 있다.

center
송파 위례지구 공공분양 A1-5블록(위), A1-12블록 평균 분양가격. 자료=SH공사


특별공급 물량(1386가구) 중 신혼부부가 502가구로 가장 많고 ▲생애최초 418가구 ▲다자녀 167가구 ▲노부모 83가구 ▲기타 216가구가 공급된다. 1일에는 생애최초와 노부모 부양 특별공급이 진행되며 오는 10일 일반분양, 16일에는 당첨자 발표가 예정돼있다.

공공분양이라 무주택 조건을 갖춰야 하며 전매제한 기간과 재당첨 제한은 당첨일로부터 10년이다. 거주 의무기간은 최초 입주 시점으로부터 5년이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