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전자,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 유럽 전문가 '엄지척'

공유
0

LG전자,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 유럽 전문가 '엄지척'

LG전자 – 재규어랜드로버, 공동 개발 IVI 시스템... 뛰어난 연결성,직관적인 사용자인터페이스로 호평

center
LG전자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탑재된 재규어 F-PACE의 차량 내부 모습. 사진=LG전자
LG전자가 영국 자동차업체 재규어랜드로버와 공동 개발한 차량용 인포테인먼트(IVI)가 유럽 비영리 자동차 심사단체 '오토베스트'로부터 최고 커넥티드(연결성) 기술로 뽑혔다.

LG전자는 오토베스트가 재규어랜드로버 차량에 탑재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올해 스마트 제품 '스마트베스트(SMARTBEST) 2020'으로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재규어(F-PACE·E-PACE·I-PACE·XF·XE), 랜드로버(디스커버리·디스커버리 스포츠·디펜더), 레인지로버(벨라·이보크) 등에 탑재됐다.

심사단은 이 시스템이 한 번에 한가지 연결 작업만을 지원하던 기존 시스템과 달리 서로 다른 두 가지 통신을 동시 연결하는 듀얼 모뎀 방식으로 연결성이 뛰어나다고 평가했다. 예를 들어 운전자는 무선으로 차량 소프트웨어(SW)를 업데이트하는 동시에 음악 스트리밍이나 내비게이션을 이용할 수 있다.

또 시스템이 지원하는 기능 가운데 90% 가량을 터치 두 번 이내 조작으로 실행하는 직관적 사용자인터페이스(UI)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운전자는 운전에 집중하면서도 원하는 기능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블루투스로 운전자와 동승자가 각각 소지한 스마트폰 두 대를 동시에 차량에 연결하는 것도 가능하다.

지난 2000년 설립된 오토베스트는 유럽 31개국을 대표하는 전문가 31명으로 심사단을 구성해 활동하고 있다. 매년 스마트베스트(최우수 첨단기능), 세이프티베스트(최우수 안전도), 디자인베스트(최우수 디자인), 에코베스트(최우수 친환경 기술) 등 8개 분야에서 뛰어난 차량과 브랜드를 선정해 시상한다.

김진용 LG전자 VS사업본부장 부사장은 “업계에서 트렌드를 선도하는 제품으로 가치를 인정받게 돼 기쁘다”며 “고객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기술과 디자인 측면에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