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12월 전국서 1만9078가구 집들이…전월대비 5000가구 ↓

공유
0

12월 전국서 1만9078가구 집들이…전월대비 5000가구 ↓

서울‧경기 등 수도권에 집중…서울은 3000여가구 입주 예정

center
월별.권역별 입주 물량 비교. 자료=직방
12월 전국에서 아파트 1만9078가구가 집들이를 시작한다. 이달(2만4097가구)보다 5000여가구 적은 물량이다.

23일 직방에 따르면 12월 아파트 입주물량은 1만 9078가구로 집계됐다. 권역별로는 수도권이 1만 2507가구, 지방이 6571가구가 입주한다. 수도권은 전월(1만 2637가구)과 비슷한 수준에서 공급된다. 서울에서 전월보다 약 2배 많은 3039가구가 입주하고 경기는 과천, 시흥, 평택 등에서 대형 단지들이 집들이를 시작한다. 지방은 대전, 부산 등에서 입주가 시작되지만 전달보다 43% 정도 적은 물량이다.

일반적으로 연말에 입주물량이 몰리는 경향을 보였으나 올해는 단지별 입주시기가 비교적 고르게 계획돼 있어 연말 입주물량이 크게 집중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서울은 영등포구, 성북구 등에서 재개발 사업이 완료된 단지 등 6개 단지가 입주를 시작한다.

‘꿈의숲아이파크’는 서울시 성북구 장위동에 위치해 있는 장위뉴타운7구역을 재개발한 단지다. 총 1711가구, 전용 59~111㎡으로 구성됐다. 지하철 1호선 광운대역, 4호선 미아사거리역, 6호선 돌곶이역을 이용할 수 있다. 12월 말부터 입주가 진행될 예정이다.
‘신길파크자이’는 서울시 영등포구 신길동에 위치한 신길8구역을 재개발한 단지다. 총 641가구, 전용 59~111㎡로 구성됐다. 지하철 7호선 신풍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대방초등학교, 대영중학교 등으로의 통학이 가능하다. 12월 중순경 시작할 예정이다.

경기, 인천 등 수도권에서는 11개 단지가 입주한다.

‘과천 센트럴파크 푸르지오 써밋’은 경기도 과천시 부림동 과천 주공 7-1단지를 재건축한 단지다. 전용면적 59~159㎡형, 1317가구로 구성됐다. 지하철 4호선 과천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관문초등학교, 과천중학교 등으로 통학할 수 있다. 입주는 12월 초부터 진행된다.

경기도 시흥시 은행동에 위치한 ‘은계파크자이’는 총 1719가구, 전용 51~84㎡의 중소형 면적대로 구성됐다. 은계지구 내 마지막 입주 단지로 서해선 신천역을 통해 서울 지하철 1호선으로의 환승하기 편리하다. 입주는 12월 중순 시작한다.

지방은 부산 2개 단지, 충북 2개 단지, 대구, 경북, 광주 등 9개 단지에서 입주가 진행될 예정이다.

‘e편한세상대전에코포레’는 대전 동구 용운동의 용운주공아파트를 재건축한 단지다. 총 2267가구, 전용 43~84㎡로 구성됐다. 대전지하철 1호선 판암역이 가깝고, KTX대전역까지 자동차로 15분 정도 걸린다. 입주는 12월 중순 시작할 예정이다.

경북 경산시 정평동에 위치한 ‘정평역코오롱하늘채’는 12월 초부터 입주를 시작한다. 총 904가구, 전용 74~84㎡의 중소형 면적대로 구성됐다. 대구 지하철 2호선 정평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정평초등학교, 장산중학교 등으로 통학 가능하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