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뉴욕증시S+] 알츠하이머 치료제 기대 바이오젠 43% 폭등… 미국 대선 혼돈에도 기술주 무더기 상승

공유
2

[뉴욕증시S+] 알츠하이머 치료제 기대 바이오젠 43% 폭등… 미국 대선 혼돈에도 기술주 무더기 상승

center
뉴욕증권거래소 앞 모습. 사진=뉴시스

●S&P 500 상승·하락률 상위 5개 종목


-상승 상위 5개 종목

바이오젠 BIIB Biogen 43.974%

시그나 CI Cigna 14.542%

일라이릴리 LLY Eli Lilly 13.445%

앤섬 ANTM Anthem 11.722%

유나이티드헬스 UNH UnitedHealth Group 10.335%

-하락 상위 5개 종목

유나이티드 렌탈 URI United Rentals -11.05%

코메리카 CMA Comerica -10.592%

M&T 뱅크 MTB M&T Bank -10.526%

지온스 뱅코퍼레이션 ZION Zions Bancorporation -10.215%

벌캔 머티리얼 VMC Vulcan Materials -9.19%

●나스닥100 상승·하락률 상위 5개 종목

-상승 상위 5개 종목

바이오젠 BIIB Biogen 43.974%

넷이즈 NTES NetEase 9.044%

페이스북 FB Facebook 8.323%

페이팔 PYPL PayPal Holdings 8.053%

징둥닷컴 JD JD.Com 8.006%
-하락 상위 5개 종목

폭스A FOXA Fox Corp. Class A -5.215%

폭스B FOX Fox Corp. Class B -4.757%

파카 PCAR Paccar -3.301%

월그린 부츠 WBA Walgreens Boots Alliance -2.877%

해즈브로 HAS Hasbro -2.751%

●다우 상승·하락률 상위 5개 종목

-상승 상위 5개 종목

유나이티드헬스 UNH UnitedHealth Group 10.335%

세일즈포스 CRM Salesforce.Com 5.74%

마이크로소프트 MSFT Microsoft 4.825%

머크 MRK Merck & Co 4.81%

암젠 AMGN Amgen 4.667%

-하락 상위 5개 종목

캐터필라 CAT Caterpillar -7.43%

다우 DOW Dow -4.679%

스리엠 MMM 3M -3.232%

제이피모건 JPM JPMorgan Chase -3.056%

월그린 부츠 WBA Walgreens Boots Alliance –2.877%

미국 바이오메디컬 업체 바이오젠이 알츠하이머 신약승인 기대감에 주가가 급등했다.

4일(현지 시각) 미국 식품의약국(FDA) 관계자는 바이오젠의 알츠하이머 치료제 아두카누맙 임상시험 결과 효과가 있음을 "탁월할 정도로 설득력 있게" 입증하고 있다고 밝혀 43.97% 폭등했다.

미국 대선에서는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여론조사에서 앞섰던 것과 달리 트럼프 대통령과 초박빙 승부가 펼치며 혼돈 속으로 빠져들었다.

이런 가운데 주요 기술기업 주가가 예상과 다르게 큰 폭으로 상승했다.

특히 주요 기술기업들 주가는 의회가 분절된 상태를 유지할 것이란 예상으로 급등세를 나타냈다.

이 같은 급등세는 소셜미디어 등 기술기업에 대한 고강도 규제 도입 우려가 경감된 영향으로 풀이됐다.

또 민주당의 증세가 고수익의 대형 기술기업을 표적으로 할 가능성도 컸던 만큼 이에 대한 불안도 줄든 영향으로 풀이된다.

이날 페이스북 주가는 약 8.3% 급등했고, 우버 주가는 14.5%가량 치솟았다. 애플 주가도 4.1% 올랐다.

업종별로는 커뮤니케이션이 4.25% 급등했고, 기술주도 3.83% 오르며 장을 이끌었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367.63포인트(1.34%)상승한 2만7847.66에 장을 마감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전날보다 430.21포인트(3.85%)뛴 1만1590.78에,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전날보다 74.28포인트(2.2%) 오른 3443.44에 거래를 마쳤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