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전 "글로벌 에너지엑스포 '빅스포 2020', 11월 2일 온라인 개막"

공유
0

한전 "글로벌 에너지엑스포 '빅스포 2020', 11월 2일 온라인 개막"

11월 2일부터 11일까지 10일간 개최...전력에너지 분야 최초 온라인 전시회
올해로 6회째...중소기업 동반성장, 지역 상생발전 위한 프로그램 위주 구성
코트라와 협업해 아세안 등 24개국 바이어 초청..."비대면 전시 모범 만들 것"

center
한국전력 BIXPO 2020 포스터. 사진=한국전력
한국전력이 코로나19 감염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올해 '빛가람국제전력기술엑스포(BIXPO)를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한전은 '빅스포(BIXPO) 2020'을 다음달 2일부터 11일까지 10일간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올해로 6회째를 맞는 BIXPO는 '에너지 트랜지션 &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슬로건으로, 중소기업의 해외수출 촉진과 지역 상생발전을 위한 행사 위주로 진행할 예정이다.

한전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협업해 아세안 10개국 등 신남방지역과 중소기업이 희망하는 지역을 우선적으로 고려해 6개 권역 24개국으로부터 100명 이상의 바이어를 초청했다.

또한 한전은 국내 중소기업이 화상으로 연결된 해외 바이어와의 랜선 수출상담회가 성공적으로 이루어지도록 통역사를 지원하며, 한전의 글로벌 인지도와 네트워크 역량을 활용해 수출계약까지 이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잡코리아에 'BIXPO 전용관'을 개설해 전남 나주 빛가람혁신도시에 조성된 에너지밸리 입주기업과 젊은 인재들을 연결해주는 일자리박람회도 병행할 예정이다.

이밖에 광주·전남지역 특산물을 소개하고 판매하는 특산물 장터는 온라인으로 옮겨 생산자와 전국의 소비자가 만나지 않고도 직접 거래할 수 있도록 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일조할 방침이다.

황광수 한전 중소벤처지원처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BIXPO가 올해에는 온라인 위주의 행사로 개최되지만, 비대면 전시 문화의 모범 사례를 보여주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글로벌 에너지분야 발전방향을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