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홈쇼핑, 코스맥스와 맞손…건강·뷰티 상품 공동 개발

공유
0

롯데홈쇼핑, 코스맥스와 맞손…건강·뷰티 상품 공동 개발

지난 5월 건강기능식품 론칭해 누적 주문금액 50억 원 돌파

center
롯데홈쇼핑과 코스맥스의 업무협약식에서 이경수 코스맥스그룹 회장(왼쪽)과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이 건강과 뷰티 분야 경쟁력을 강화한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2일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 본사에서 코스맥스그룹과 공동 상품 개발과 마케팅 진행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 이경수 코스맥스그룹 회장, 박명삼 연구원장, 진호정 코스맥스바이오 부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건강식품과 뷰티 트렌드 연구 ▲자체 브랜드 개발 ▲기획 상품 론칭 ▲공동 마케팅 진행 등에 합의했다.

롯데홈쇼핑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건강식품과 기능성 화장품의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글로벌 1위 ODM 전문기업인 코스맥스와 협업을 결정했다.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확산된 지난 3월부터 10월 21일까지 롯데홈쇼핑의 건강식품 매출(주문금액 기준)은 지난해 동기간 대비 54% 증가했으며, 기능성 화장품(스킨케어) 매출은 41% 증가했다.

양사는 롯데홈쇼핑의 상품 기획 노하우와 다양한 판매 채널, 코스맥스가 보유한 제조 기술을 결합한 프리미엄 상품 개발에 나선다. 먼저, 지난 5월 코스맥스와 함께 선보인 최초의 건강식품 자체 브랜드 '데일리 밸런스 프렌치 콜라겐'에 이어, 두 번째 상품을 내년 초 론칭한다. 프렌치 콜라겐은 업계 최대 함량인 5000㎎의 콜라겐을 담아 론칭 이후 5개월 만에 누적 주문금액 50억 원을 달성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두 번째 상품도 고함량, 고품질의 건강식품을 유통 단계를 줄여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여 성공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기능성 뷰티 기획 상품도 다양하게 선보일 계획이다.

유형주 롯데홈쇼핑 상품본부장은 "건강식품, 기능성 화장품에 대한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글로벌 역량을 갖춘 코스맥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됐다"면서 "합리적 가격의 프리미엄 상품을 선보여 건강식품과 뷰티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