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남기, "과거 10년 전세대책 다 봤지만 뾰족한 단기대책 없다"

공유
1

홍남기, "과거 10년 전세대책 다 봤지만 뾰족한 단기대책 없다"

center
홍남기 경제 부총리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2일 "과거 10년 동안의 전세대책을 다 검토해봤지만 뾰족한 단기대책이 별로 없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종합감사에서 국민의힘 추경호 의원이 '가격제한조치 등 전세대책을 검토하고 있느냐'고 묻자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그러면서 전세시장 불안정성에 도움이 되는 정책은 어떤 게 있는지 적극적으로 모색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표준임대료 도입을 검토하느냐'는 질의에는 "아직 거기까지는 신경을 못 쓰고 있다"고 했다.

홍 부총리는 "전세시장에 가장 좋은 대책은 공공임대주택을 아주 충분히 공급하는 것"이라며 "정부도 이미 그런 로드맵을 마련해 적어도 네 분 중 한 분은 안정감 있게 전세를 할 수 있게 공급대책은 계속 차질 없이 밀고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전세가격이 오르는 이유에 대해서는 "매매시장의 안정 요인도 있고 계절적 요인도 있고 임대차 3법 영향도 일부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