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낮 하늘에서 ‘돈벼락’…아파트에서 5만원권 120장 날려

공유
0

대낮 하늘에서 ‘돈벼락’…아파트에서 5만원권 120장 날려

center
사진=픽사베이


19일 오후 1시께 서울 서대문구의 한 아파트 15층에서 A(63)씨가 5만원권 120장을 베란다 창문 밖으로 던졌다.

A씨는 부인과 말다툼을 한 뒤 홧김에 집 안에 있던 지폐를 밖으로 뿌린 것으로 알려졌다.

하늘에서 5만원권 지폐가 흩날려 떨어지는 광경을 본 아파트 관리사무소 관계자가 경찰에 신고했고, 주민들도 나서서 땅에 떨어진 돈을 주웠다.

출동한 경찰관과 아파트 관리사무소 직원, 주민들이 함께 흩어진 돈을 주운 끝에 경찰에 신고가 접수된 지 2시간여 만에 5만원권 120장 중 1장을 뺀 595만 원이 회수됐다.

아파트 CCTV 분석 등을 통해 A씨의 집에서 현금이 뿌려진 사실을 확인한 경찰은 회수한 돈을 A씨에게 돌려줬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