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현미, "부동산 정책으로 국민 불편 겪은 점 있다면 송구"

공유
0

김현미, "부동산 정책으로 국민 불편 겪은 점 있다면 송구"

center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부동산 정책에 대한 비난 여론이 커지고 있는 것과 관련, "정책의 결과로서 국민이 불편함을 겪은 점이 있다면 그 부분에 대해서는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1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회 국정감사에서 국민의힘 정동만 의원이 "부동산이 안정화 단계에 있다고 발언했던 (김 장관) 모습에 국민이 분통을 터트리고 있다. 인정할 것은 인정해야 하지 않겠느냐"고 지적하자 이같이 말했다.

김 장관은 "부동산 문제 때문에 국민이 걱정하시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저희들이 여러 가지 대책을 발표해서 정책이 이제 시행됐고, 초기이기 때문에 정책의 효과가 시간이 지나면 나타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김 장관은 또 현 부동산 시장 상황에 대해서는 "대책을 내세웠을 때에 비해서 시장이 안정을 많이 찾아가고 있는 단계로 통계상으로도 확인되고 있다"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