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한카드, 4억 달러 규모 외화 소셜본드 발행

공유
0

신한카드, 4억 달러 규모 외화 소셜본드 발행

center
서울 중구 을지로 신한카드 사옥 전경. 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가 4억 달러(한화 약 4590억 원)규모의 소셜본드(Social Bond)를 공모 형태로 발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소셜본드는 중소기업 지원과 일자리 창출, 취약 계층 지원 등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발행하는 특수목적 채권으로 환경 사회 지배구조(ESG) 채권의 일종이다.

이번 청약에는 주문의 82%가 아시아에서, 나머지 18%는 유럽·중동에서 청약되는 등 전세계 투자자 100개 기관이 참여해 모집금액 대비 약 3.8배에 달하는 15억 달러 이상의 주문이 몰렸다.
해당 채권은 국내 카드업계 1위라는 신한카드의 위상과 우수한 재무건전성을 바탕으로 국제신용평가사인 무디스로부터 ‘A2’, S&P로부터 ‘A-‘ 등급을 받았다.

최초 제시한 가산금리 대비 32.5bp(0.325%)를 끌어내리며, 최종 가산금리는 107.5bp로 결정됐다. 원화로 환산시 총 조달비용은 1.2% 중반대 수준이며, 이는 국내 카드채 2년물에 준하는 낮은 수준이다.

조달된 자금은 코로나19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을 지원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본 채권은 싱가포르 거래소에 상장되며 BNP Paribas·Citi·SC·HSBC가 발행 주관사로, DBS·MUFG가 보조 주관사로 참여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