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러시아, 두 번째 코로나19 백신 임상 3상도 끝마쳐

공유
0

러시아, 두 번째 코로나19 백신 임상 3상도 끝마쳐

center
러시아 모스크바의 니콜라이 가말레야 국립 전염병학 및 미생물학 센터에 백신이 진열돼 있다. AP/뉴시스


러시아는 코로나19 백신 임상 3상을 끝마치고 국가 등록 절차에 돌입할 것으로 전해졌다.

30일(현지시간) 타스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보건당국 청장 안나 포포바는 시베리아 노보시비르스크의 국립 바이러스·생명공학 연구센터 벡토르가 개발한 임상이 끝났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국가 절차가 진행될 전망이다.
당초 당국은 벡토르 코로나19 백신 등록 절차를 10월 15일까지 완료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등록되면 러시아에서 국가 승인을 받는 두 번째 백신이 된다.

러시아는 8월 중순 가말레야 연구소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를 세계 최초로 승인했다.

그러나 약품 개발에 통상적으로 거치는 3상 실험을 생략해 안전성 문제에 휘말린 바 있다.

한편 러시아 대통령궁은 29일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러시아산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겠다고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28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전화 통화에서 코로나19 백신을 맞고 한국을 방문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