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경부 서해안 고속도로교통상황] 서울 하행선 부산 5시간40분, 대구 5시간, 광주 4시간20분, 대전 2시간20분

공유
1

[경부 서해안 고속도로교통상황] 서울 하행선 부산 5시간40분, 대구 5시간, 광주 4시간20분, 대전 2시간20분

center
사진 뉴시스
"코로나와 관계없이 평소보다 2~3시간은 더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귀성 행렬이 시작된 29일 전국 고속도로 정체가 최대치를 지난 것으로 보인다.

다만 오는 30일까지 정체가 계속될 것으로 예측된다.

30일 한국도로공사(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 요금소 기준 주요 도시간 예상 소요시간은 하행선 ▲서울~부산 5시간40분 ▲서울~대구 5시간 ▲서울~광주 4시간20분 ▲서울~대전 2시간20분 ▲서울~강릉 2시간40분 ▲서울~울산 5시간40분 ▲서울~목포 4시간40분이다.

상행선은 ▲부산~서울 4시간30분 ▲대구~서울 3시간30분 ▲광주~서울 3시간20분 ▲대전~서울 1시간30분 ▲강릉~서울 2시간40분 ▲울산~서울 4시간10분 ▲목포~서울 3시간40분이다.
이날 지방 방향 정체는 오후 6~7시 사이 절정을 이룬 것으로 관측된다. 이후 정체는 30일까지 계속되겠다.

서울 방향 정체도 오후 9~10시께 해소될 것으로 예측됐다.

광주에 내려가는 김모씨는 "코로나로 가지 않으려다 부모님 산소에 다녀 올려고 하는데 예상시간에 꽤 긴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9시께 기준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 잠원나들목~반포나들목 1.38㎞, 서초나들목~양재나들목 2.49㎞, 금토분기점~수원신갈나들목 0.57㎞, 옥산분기점~남이분기점 15.61㎞ 등에서 막히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목포 방향 서평택분기점~동서천분기점 19.17㎞ 구간에서 차량이 거북이걸음을 하고 있다.

중부선은 남이 방향 오창나들목~서청주나들목 13.49㎞ 구간도 제 속도를 못 내고 있다.

이날 전국 고속도로 교통량은 총 479만대가 될 것으로 도로공사는 예측했다.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내려가는 차량은 48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올라오는 차량은 40만대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